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터뷰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정조국 인터뷰] "역대급 인생 골? 나는 창피하다."

    [정조국 인터뷰] "역대급 인생 골? 나는 창피하다." 유료

    ... 각본 없는 드라마였다. 강원은 4골을 먼저 내준 뒤 5골을 넣으며 경기를 뒤집었다. 그것도 반 25분 첫 골을 터뜨린 뒤 내리 4골을 퍼부었다. 반 추가 시간에만 3골이 터졌다. 1983년 ... 인생 골이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역사적 승리를 거두고 하루 지나 정조국은 일간스포츠 인터뷰에 응했다. 정조국에게 하루 전 감동적 승리의 여운이 아직 남아 있었다. 그는 "포항전 승리에 ...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박세리와 소렌스탐, 웹…20년 뒤 그들의 대리전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박세리와 소렌스탐, 웹…20년 뒤 그들의 대리전 유료

    ... 강력한 팀을 구성했던 멘털 코치 피아 닐슨, 린 매리엇의 제자다. 소렌스탐은 주니어 시절, 인터뷰가 두려워 일부러 마지막 홀에서 보기를 해 1등을 피한 적도 있다. 닐슨과 매리엇은 그 수줍은 ... 팬들에게는 더욱 흥미로웠다. 웹이 “모자를 씹어먹겠다”고 할 정도로 경쟁이 치열했다. 골프 팬들과 배들에게도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아직도 그들이 대리전을 치를 수 있는 이유다. 이번 대회에서는 ...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박세리와 소렌스탐, 웹…20년 뒤 그들의 대리전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박세리와 소렌스탐, 웹…20년 뒤 그들의 대리전 유료

    ... 강력한 팀을 구성했던 멘털 코치 피아 닐슨, 린 매리엇의 제자다. 소렌스탐은 주니어 시절, 인터뷰가 두려워 일부러 마지막 홀에서 보기를 해 1등을 피한 적도 있다. 닐슨과 매리엇은 그 수줍은 ... 팬들에게는 더욱 흥미로웠다. 웹이 “모자를 씹어먹겠다”고 할 정도로 경쟁이 치열했다. 골프 팬들과 배들에게도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아직도 그들이 대리전을 치를 수 있는 이유다. 이번 대회에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