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재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사상 최대 재정적자, 앞으로가 더 문제다 유료

    나라 살림에 빨간 불이 들어왔다. 정부 재정이 올 1~5월에만 36조5000억원 적자(관리재정수지 기준)를 냈다. 2011년 관련 통계를 내기 시작한 후 가장 큰 적자다. 나랏돈 씀씀이는 펑펑 늘렸는데 세금은 잘 안 걷힌 결과다. 1~5월 세수는 1년 전보다 1조2000억원 줄었다. 기획재정부는 “경제 활력을 높이려고 상반기에 예산을 많이 집행하는 바람에 ...
  • 대기업 실적 부진에 세수 비상…1~5월 재정수지 19조 적자

    대기업 실적 부진에 세수 비상…1~5월 재정수지 19조 적자 유료

    삼성전자 등 국내 대기업들이 잇따라 부진한 올해 2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세수 확보에 '비상등'이 켜졌다. 정부는 경기 부진 국면을 돌파하려고 '나랏돈(재정) 풀기'에 나서고 있지만, 풀 수 있는 나랏돈 자체가 줄어드는 딜레마에 빠질 공산이 커진 것이다. 9일 재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2분기 6조5000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
  • 대기업 실적 부진에 세수 비상…1~5월 재정수지 19조 적자

    대기업 실적 부진에 세수 비상…1~5월 재정수지 19조 적자 유료

    삼성전자 등 국내 대기업들이 잇따라 부진한 올해 2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세수 확보에 '비상등'이 켜졌다. 정부는 경기 부진 국면을 돌파하려고 '나랏돈(재정) 풀기'에 나서고 있지만, 풀 수 있는 나랏돈 자체가 줄어드는 딜레마에 빠질 공산이 커진 것이다. 9일 재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2분기 6조5000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