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직 외교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일 비전 포럼] 지소미아 종료 전에 강제징용 해결 돌파구 찾아야

    [한일 비전 포럼] 지소미아 종료 전에 강제징용 해결 돌파구 찾아야 유료

    ... 한다. 미국의 도움을 받아 한국과 일본의 자존심을 어느 정도 살릴 수 있는 안이 나와야 한다. ■ ◆한일 비전 포럼 「 한·일 관계 개선을 위한 실질적이고 전략적 해법을 찾기 위해 전직 외교관 및 경제계·학계·언론계의 전문가들이 결성한 포럼. 홍석현 한반도평화만들기 이사장이 대표를, 신각수 전 주일대사가 운영위원장을 맡았다. 」 정리=김상진 기자
  • 불쑥 튀어나온 26개 주한미군 기지 조기 환수 카드 유료

    ... “아무리 동맹 관계여도 대한민국의 이익 앞에 그 어떤 것도 우선할 수 없다”며 미국에 대해 '할 말은 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이 같은 해석은 민감한 발표 시점과도 맞물려 있다. 한 전직 고위 외교관리는 “주한미군 기지 반환 문제는 보통 때라면 한·미 간 사전 조율을 거쳐 올 가을 한국에서 열리는 한·미 연례 안보협의회의(SCM)에서 공동 발표하는 게 자연스럽다”며 “굳이 ...
  • 불쑥 튀어나온 26개 주한미군 기지 조기 환수 카드 유료

    ... “아무리 동맹 관계여도 대한민국의 이익 앞에 그 어떤 것도 우선할 수 없다”며 미국에 대해 '할 말은 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이 같은 해석은 민감한 발표 시점과도 맞물려 있다. 한 전직 고위 외교관리는 “주한미군 기지 반환 문제는 보통 때라면 한·미 간 사전 조율을 거쳐 올 가을 한국에서 열리는 한·미 연례 안보협의회의(SCM)에서 공동 발표하는 게 자연스럽다”며 “굳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