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부 청와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성민의 퍼스펙티브] “지지층 이탈 두려워 조국 임명 강행했다면 오판한 것”

    [박성민의 퍼스펙티브] “지지층 이탈 두려워 조국 임명 강행했다면 오판한 것” 유료

    ... 모르겠지만 핵심 지지층이 총결집해 싸운 마당에 임명 철회나 자진 사퇴는 선택하기 어려웠을 것이다. 청와대와 여권은 30%의 핵심 지지층에 맞설 용기가 없었다. 국회 청문회를 앞두고 검찰이 조 장관 ... 일'을 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 되었다. 문 대통령은 윤석열 검찰총장을 임명하면서 “윤 총장은 청와대정부든 집권당이든 권력형 비리가 있다면 엄정한 자세로 임해주길 바란다. 그렇게 해야만 검찰의 ...
  • 조국 인사권, 윤석열 수사팀 겨냥…검사들 “실행 땐 장관 신뢰 완전히 잃을 것” 유료

    ... 이후부터 윤 총장 임명 전까지 21명의 검찰총장이 나왔고 이 중 8명만이 임기를 모두 채웠다. 청와대나 법무부와의 충돌 등 문제로 검찰총장이 중도에 자진 사퇴한 경우가 많았다. 2005년 “한국전쟁은 ... 스스로 지키기 위해 검찰총장직을 내려놨던 것이지 사퇴 압력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노무현 정부 때인 2004년 청와대와 강금실 전 법무부 장관이 대검 중앙수사부(중수부) 폐지를 밀어붙이자 ...
  • 아직 반환점 안 돈 文정부···검찰의 칼 이례적으로 빠르다

    아직 반환점 안 돈 文정부···검찰의 칼 이례적으로 빠르다 유료

    문재인 정부는 출범 2년 4개월 차로, 아직 반환점도 돌지 않았다. 검찰이 정권을 향해 칼을 빼 든 시점으로는 다소 이르다. 대개 종반기 권력을 향하곤 했다. 조국 신임 법무부 장관이 ... 헌법재판소에서 열린 노무현 대통령 탄핵 4차 공개변론에 증인으로 참석한 안희정씨와 최도술 전 청와대 총무비서관의 모습. [중앙포토] 노무현 정부 때는 정권 초기 대선자금 수사가 있었다. 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