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정의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민주정의당

  • 정의당 선거 새 풍경···대표는 '어대심', 지역 경선은 대폭 늘었다

    정의당 선거 새 풍경···대표는 '어대심', 지역 경선은 대폭 늘었다

    7일 오후 부산적십자회관에서 정의당 심상정 후보(왼쪽)와 양경규 당 대표 후보가 부산·울산·경남 권역 합동 유세에 앞서 기자회견을 마치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연합뉴스] 내년 총선을 이끌 정의당의 새 얼굴들이 13일 선출된다. 정의당은 8일부터 당 대표와 부대표를 비롯해 전국위원, 시도당위원장, 지역위원장 등을 뽑기 위한 전국동시 당직선거 투표를 시작했다. ...
  • 정의당 2파전…심상정 “총선 기필코 승리” 양경규 “당 운영 전환 필요”

    정의당 2파전…심상정 “총선 기필코 승리” 양경규 “당 운영 전환 필요”

    심상정 정의당 의원(왼쪽)과 양경규 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부위원장이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을 각각 하고 있다. [연합뉴스·뉴스1] 심상정 정의당 의원이 13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당대표 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같은날 양경규 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부위원장도 당권 도전을 공식 선언하면서 정의당의 차기 당권경쟁은 ...
  • 정의당, 故노회찬 지역구 '수복' 총력전…與 "후보 낼 것"(종합)

    정의당, 故노회찬 지역구 '수복' 총력전…與 "후보 낼 것"(종합)

    【서울=뉴시스】이재우 한주홍 기자 = 정의당이 고(故) 노회찬 전 의원의 지역구인 경남 창원성산 선거구 수복을 위해 총력전에 돌입했다. 정의당은 4월3일 창원성산 보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과 '범진보 후보 단일화'를 통해 한국당과 1대1 구도를 기대하고 있지만 민주당은 '단일화는 없다'고 일단 선을 긋는 모양새다. 그러나 당내에서는 단일화 필요성이 여전히 언급된다. ...
  • 정의당, 故노회찬 지역구 '수복' 총력전…민주당, 후보 낼까

    정의당, 故노회찬 지역구 '수복' 총력전…민주당, 후보 낼까

    【서울=뉴시스】이재우 기자 = 정의당이 고(故) 노회찬 전 의원의 지역구인 경남 창원성산 선거구 수복을 위해 총력전에 돌입했다. 정의당은 4월3일 창원성산 보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과 '범진보 후보 단일화'를 통해 한국당과 1대1 구도를 기대하고 있지만 민주당은 '단일화는 없다'고 일단 선을 긋는 모양새다. 그러나 당내에서는 단일화 필요성이 여전히 언급된다. 표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심상정 “정의당의 길 갈 것…총선 후보단일화 없다”

    심상정 “정의당의 길 갈 것…총선 후보단일화 없다” 유료

    심상정 정의당 신임대표가 14일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을 찾아 참배를 마친 뒤 방명록에 글을 남기고 있다. [연합뉴스] 2년 만에 다시 당권을 잡은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연일 독자 노선을 강조했다. 14일 취임 후 첫 일정으로 경기 마석 모란공원에 있는 고(故) 노회찬 전 의원의 묘소에 참배한 심 대표는 “이번 당직 선거를 통해 5만 당원들은 총선 승리와 진보 ...
  • [단독]심상정 “노조 때문에 미온적? 고용세습, 우선 해결할 문제”

    [단독]심상정 “노조 때문에 미온적? 고용세습, 우선 해결할 문제” 유료

    ━ 심상정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장 인터뷰 심상정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장(정의당)이 5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중앙일보와 인터뷰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장인 심상정 정의당 의원은 “국회의원의 희소가치가 높을수록 힘 있고 돈 있는 사람이 국회의원을 한다”며 “국회 특권 중 가장 먼저 내려놓아야 할 게 300명이라는 의원 정수”라고 말했다. ...
  • [강찬호의 직격 인터뷰] “정의당이 왼쪽, 민주당이 오른쪽인 세상 꿈꾼다”

    [강찬호의 직격 인터뷰] “정의당이 왼쪽, 민주당이 오른쪽인 세상 꿈꾼다” 유료

    ━ 19대 대선에서 선전한 정의당 심상정 대표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지난 9일 치러진 제19대 대통령선거에서 6.2%를 득표해 진보 정당 후보로서 최고 기록을 세웠다. 그의 득표율은 2002년 대선 당시 권영길 민주노동당 후보가 기록한 3.9% 이후 15년 만에 가장 높다. 그가 얻은 201만7458표는 권 후보가 얻은 95만7148표의 두 배가 넘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