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의화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정의화
(鄭義和 / CHUNG,UI-HWA)
출생년도 1948년
직업 의료인
소속기관 [現] 새한국의비전 이사장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유승민 "손학규·김종인·정의화 당 돕는다면 설득할 것"

    유승민 "손학규·김종인·정의화 당 돕는다면 설득할 것"

    "지방선거 동시출마 없다고 분명히 얘기해" "서울시장 경선 여부 대화로 해결할 수도" 【서울=뉴시스】이근홍 김난영 기자 =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는 26일 손학규 전 국민의당 상임고문,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 정의화 전 국회의장 등의 영입설과 관련 "이런 분들이 바른미래당을 도와줄 수 있다면 좋을 것"이라고 밝혔다. 유 공동대표는 ...
  • 바른미래당, 손학규·김종인·정의화 지방선거 출마 거론

    바른미래당, 손학규·김종인·정의화 지방선거 출마 거론

    안철수, 내주부터 '중량감 있는 인재 영입'에 박차 【서울=뉴시스】홍지은 기자 = 바른미래당이 손학규 전 경기지사와 김종인 전 의원, 정의화 전 국회의장 등 정치적 중량감이 큰 인사들의 대한 지방선거 출마 전략을 논의 중이다. 당 지지율이 좀체 뜨지 않고 유력 후보도 그다지 눈에 띄지 않는다는 지적이 나오자 이들 3인에 대한 출마 카드를 내미는 안도 강구되...
  • 전 국회의장 정의화 기념관 개관식

    전 국회의장 정의화 기념관 개관식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19일 부산 동구 초량동 전 국회의장 정의화 기념관에서 개관식이 열리고 있다. 기념관은 옛 봉생문화재단 자리에 대지 660㎡, 건평 215㎡의 단층 건물로 지어졌으며, 내부에는 강연장으로 사용가능한 복합전시실과 갤러리 등이 갖춰져 있다. 이 곳에는 정 전 의장의 국회의장 재임 시절(2014~2016년) 활동 자료, 저서 등과...
  • 전 국회의장 정의화 기념관 개관식

    전 국회의장 정의화 기념관 개관식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19일 부산 동구 초량동 전 국회의장 정의화 기념관에서 개관식이 열리고 있다. 기념관은 옛 봉생문화재단 자리에 대지 660㎡, 건평 215㎡의 단층 건물로 지어졌으며, 내부에는 강연장으로 사용가능한 복합전시실과 갤러리 등이 갖춰져 있다. 이 곳에는 정 전 의장의 국회의장 재임 시절(2014~2016년) 활동 자료, 저서 등과...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랑방] 전 국회의장 정의화 기념관 개관식

    [사랑방] 전 국회의장 정의화 기념관 개관식 유료

    정의화 정의화(70·사진) 전 국회의장이 19일 오후 4시 부산 동구에서 '전 국회의장 정의화 기념관 개관식'을 개최한다. 기념관에는 정 전 의장의 재임 시절 활동 자료와 함께 정 전 의장의 사진 작품 등이 전시된다. 기념관은 평일 오전 10시∼오후 4시, 토요일 오전 10시∼오후 1시까지 운영된다.
  • 회고록 낸 정의화 “2014년 김기춘이 묻더라, 친박이냐 친이냐”

    회고록 낸 정의화 “2014년 김기춘이 묻더라, 친박이냐 친이냐” 유료

    정의화 전 국회의장이 1일 서울 여의도 사무실에서 탄핵 1주년에 관한 소회를 밝히고 있다. [오종택 기자] “친박입니까, 친이입니까?” 정의화(사진) 전 국회의장은 2014년 봄 김기춘 대통령 비서실장에게 들었던 말을 잊지 못한다. 당시 여당인 새누리당에서 국회의장 후보를 뽑는 경선을 앞두고 청와대의 중립을 부탁하려고 만난 자리였다. 상대 후보로 친박계...
  • “분권형 개헌” 손 잡은 김종인·김무성·정의화 유료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 대표와 김무성 바른정당 의원, 정의화 전 국회의장이 15일 분권형 개헌에 뜻을 모았다. 김무성 의원은 이날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조찬을 한 후 “탄핵 정국에 따른 심각한 사회 갈등과 불안정한 대선 정국에 대해 걱정을 같이했다”며 “우리나라의 미래를 생각해선 분권형 개헌이 중요하다는 데 뜻을 같이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