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제이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먹방 BJ 쯔양, 학폭 폭로 해명 "내가 피해자…정신과 치료 받아"

    먹방 BJ 쯔양, 학폭 폭로 해명 "내가 피해자…정신과 치료 받아"

    ... 불거진 가운데 쯔양이 이를 해명했다.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쯔양의 동창이라고 주장하는 네티즌이 쯔양이 학교를 1년 유급했고, 학창 시절 술을 마시고 담배를 피웠으며 학교폭력으로 강 전학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쯔양은 자신의 아프리카TV 채널을 통해 "1년을 유급한 게 맞다. 그래서 성인이었던 고3 때 담배를 구할 수 있어 흡연을 한 사실을 인정하고 반성하고 뉘우친다. ...
  • [기상정보] 동해안 열대야…무더위 계속·오후 소나기

    [기상정보] 동해안 열대야…무더위 계속·오후 소나기

    ... 자세한 기상 정보 살펴보겠습니다. 김민아 캐스터, 지난 밤 열대야가 나타났다고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지금 보시는 지도가 오늘 최저기온 지도인데요. 열대야는 오늘을 기준으로 어 저녁 6시부터 오늘 아침 9시까지의 최저 기온이 25도 이상일 경우를 말합니다. 아직 1시간가량 남기는 했지만 보통 새벽 5시, 6시경에 가장 기온이 낮은 것을 감안했을 때 강릉 등 동해안과 ...
  • [인터뷰] VAV "마라처럼 중독 강한 라틴, '마라돌' 수식어 어때요?"

    [인터뷰] VAV "마라처럼 중독 강한 라틴, '마라돌' 수식어 어때요?"

    그룹 VAV(에이노, 에이스, 바론, 로우, 지우, 이콥, 세인트반)가 4개월만에 돌아왔다. 전작 '쓰릴라 킬라'의 치명적인 매력을 내려놓고 청량하고 발랄한 여름 분위기를 입었다. 누구나 예상할 수 있는 서머송은 아니다. VAV만이 할 수 있는 중독성 강한 라틴 장르의 '기브 미 모어'(Give me more)다. '라틴팝 ...
  • [피플IS] "이정은 잡아라!" 방송계·영화계 러브콜 중심에

    [피플IS] "이정은 잡아라!" 방송계·영화계 러브콜 중심에

    ...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정은을 향한 방송가, 영화가 러브콜이 쏟아지고 있다. 그야말로 데뷔 28년 만에 꽃길을 넘어 비단길이 깔린 배우가 됐다. 꾸준하게 연기란 한 우물을 파온 이정은은 올해 55회 백상예술대상 TV부문 여자 조연상 수상에 이어 영화 '기생충'으로 칸 영화 레드카펫을 밟고 황금종려상 수상에 기여했다. 영화가 1000만 관객까지 돌파, 그녀는 '1000만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라이프 트렌드] 지금 마신 삼바 커피, 오리지널 맛 아닐걸요?

    [라이프 트렌드] 지금 마신 삼바 커피, 오리지널 맛 아닐걸요? 유료

    ... 커피 시장에 직접 도전장을 내민다. 순수 브라질 원두 고유의 맛을 살린 커피로 승부수를 던질 계획이다. 기존 브라질 커피는 국내에 들어오고 있는 적절한 풍미와 저렴한 가격 때문에 모든 커피 품의 블렌딩 베이스로 널리 쓰이고 있다. 이는 반대로 말하면 그동안 브라질 커피 본연의 맛을 대로 보여주지 못했다는 반증이기도 하다. 이에 KNB트레이딩의 강태희 대표와 김형준 부사장이 ...
  • [이철재의 전쟁과 평화] 무엇이 군대를 피곤하게 만드는가

    [이철재의 전쟁과 평화] 무엇이 군대를 피곤하게 만드는가 유료

    ... 장관으로 쏠리는 마당이라선지 이번엔 부산함의 끝판을 보여준다는 평가다. 상황평가 회의와 전술평가 회의가 자주 열린다. 툭하면 위에서 지시가 떨어진다. 탄약고 열쇠가 잘 잠기는지, CCTV가 대로 작동하는지, 비상벨은 울리는지 등 점검 사항은 한둘이 아니다. 만들어야 할 보고가 산더미 같다. 상급 부대의 검열도 잦다. 이뿐만이 아니다. 군인의 본분인 작전과 훈련은 그대로다. ...
  • [글로벌 아이] 베이징과 프라하의 불화

    [글로벌 아이] 베이징과 프라하의 불화 유료

    신경진 베이징 특파원 지난 17일 중국 외교부 브리핑장. 겅솽 대변인의 재 발언에 귀가 솔깃했다. 국가나 기업이 아닌 도시를 겨냥한 재여서다. 겅 대변인은 체코의 수도 프라하를 겨냥해 “악랄한 표현으로 중국 인민의 감정을 상처입혔다”며 “서둘러 정책을 바꾸길 충고한다”고 경고했다. 미국의 '특권' 같던 재를 중국·일본이 따라 배우는 요즘이지만 도시 재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