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종교개혁 500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유럽 종교개혁 500년, 그 현장을 가다 [하] 제2의 개혁-스위스의 칼뱅

    유럽 종교개혁 500년, 그 현장을 가다 [하] 제2의 개혁-스위스의 칼뱅 유료

    스위스 제네바의 바스티옹 공원에는 종교개혁 기념비가 세워져 있다. 왼쪽부터 종교개혁가 파렐(칼뱅의 종교개혁 동료), 칼뱅, 베자(칼뱅의 후계자), 녹스(칼뱅의 영향을 받은 스코틀랜드 종교개혁가). 프랑스 출신 장 칼뱅(1509~64)은 종교개혁 2세대다. 그는 독일의 마르틴 루터(1483~1546)를 계승하면서도, 루터와 달랐다. 칼뱅은 “하나님께 바쳐진...
  • 유럽 종교개혁 500년, 그 현장을 가다 [중] 개혁의 꽃 - 독일의 루터

    유럽 종교개혁 500년, 그 현장을 가다 [중] 개혁의 꽃 - 독일의 루터 유료

    독일의 신학자들이 독일 비텐베르크 교회에서 루터의 흔적을 짚어보고 있다. 사진 오른쪽 아래에 루터의 묘가 보인다. 루터는 교회 안내인이 손으로 가리키는 설교대에서 기독교 정신의 근원을 설파했다. “땡그러러렁!” 면죄부 헌금함 안에 동전이 떨어지는 소리다. 중세 때 교황청은 로마의 성베드로 성당 신축을 위해 막대한 돈이 필요했다. 그래서 면죄부를 발행했다....
  • 유럽 종교개혁 500년, 그 현장을 가다 [상] 개혁의 밀알 - 체코의 후스

    유럽 종교개혁 500년, 그 현장을 가다 [상] 개혁의 밀알 - 체코의 후스 유료

    체코 프라하의 구시가지 광장에는 종교개혁자 얀 후스의 동상이 서 있다. 후스는 부패한 중세 교회에 반기를 들다가 화형을 당했다. 동상 오른편에 후스가 사제로 있었던 틴 성당이 보인다. 독일 정부에서 5년 전에 설문조사를 했다. “세계사의 흐름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친 독일인은 누구인가”를 물었다. 1위에 오른 인물은 괴테도, 베토벤도, 헤겔도, 히틀러도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