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종양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23일 정경심 교수 영장심사…'범죄 혐의-건강 문제' 변수

    23일 정경심 교수 영장심사…'범죄 혐의-건강 문제' 변수

    ... 사실 말고 건강 상태가 더 뭐랄까. 발부냐, 기각이냐 이것을 가를 기준점이 될 수도 있다, 이런 관측도 있습니다. 어떻습니까? [기자] 그렇습니다. 정경심 교수 변호인단은 정 교수가 뇌종양과 뇌경색이 있다라고 이미 밝힌 상태입니다. 지난 주말 변호인단은 이런 질환에 대한 병원의 의료 자료, 특히 MRI, 자기공명영상 촬영본 등을 제출을 했습니다. 검찰은 이 자료를 제출을 받아서 ...
  • 정경심 맡은 송경호 판사, 윤총경은 구속 월담 대학생은 기각

    정경심 맡은 송경호 판사, 윤총경은 구속 월담 대학생은 기각

    ... 서초구 자택에서 승용차를 타고 외출하고 있다. [연합뉴스]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57) 동양대 교수가 23일 오전 10시 30분 서울중앙지방법원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한다. 뇌종양·뇌경색 진단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정 교수는 지난 8일 건강상태를 이유로 영장심사를 포기했던 조 전 장관의 동생과 달리 직접 법정에 나설 예정이다. ━ 영장심사, 절반 확률로 명재권 ...
  • 정경심 구속영장심사, 결과 따라 후폭풍 불가피…쟁점은?

    정경심 구속영장심사, 결과 따라 후폭풍 불가피…쟁점은?

    ... 그래서 그 부분은 아마 검찰에서는 공직자 윤리법 위반으로 보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조사할 때는 그 부분을 조국 장관을 더 조사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죠.] [앵커] 정경심 교수 측은 뇌종양과 뇌경색 증상을 호소하지 않았습니까? 관련해서 진단을 받았다라고 주장을 하기도 했었고요. 그래서 이 같은 건강 상태를 고려해서 영장 청구가 어려울 수도 있을 것이다 이런 예측들이 좀 있었잖아요. ...
  • 정 교수 측 "검찰이 혐의 덧씌우고 있어…법원서 해명"

    정 교수 측 "검찰이 혐의 덧씌우고 있어…법원서 해명"

    ... 사실관계에 대해 오해하고 있다는 입장"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정 교수 측은 증거인멸을 할 생각도 없었고 자료를 확보하기 위한 것이었다고 해명했습니다. 또 최근 논란이 된 정 교수의 뇌종양과 뇌경색 증상과 관련해서는 검찰이 요구한 추가자료인 MRI와 CT 영상, 신경외과 진단서 등을 제출했다고 밝혔습니다. (영상디자인 : 박성현) JTBC 핫클릭 정경심 교수 첫 재판…재판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라이프 트렌드] 폴리감마글루탐산 8주 섭취 후 NK세포 활성도 52.3% 증가

    [라이프 트렌드] 폴리감마글루탐산 8주 섭취 후 NK세포 활성도 52.3% 증가 유료

    ... 면역력은 피부·소화기관·호흡기로 들어온 침입자의 공격에서 몸을 보호하는 방어막이다. 체내 면역 기능을 담당하는 세포 가운데 자연살해세포로 불리는 NK세포는 바이러스에 감염된 세포나 종양세포, 각종 세균이나 비정상 세포를 공격해 없앤다. 체내 NK세포 활성도는 보통 20세에 최고치에 달했다가 나이가 들수록 떨어져 60세엔 절반으로, 80세엔 3분의 1 수준으로 떨어진다. 나이가 ...
  • 정경심 혐의만 11개…'범죄수익 은닉' 주목 유료

    ... 받는 데 있다. 지난 3일 구속기소된 조 전 장관 5촌 조카 조범동(36)씨의 공소장에는 없는 혐의다. 관련기사 딸 '스펙' 위해 국비사업 이용? 보조금법 위반 혐의 적시 정경심 측 뇌종양 주장에도…검찰, 수감생활 어려울 정도 아니다 판단 조범동씨 공소장에는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PE)가 경영권을 인수한 더블유에프엠(WFM)이 사채업자를 이용해 151억원 규모의 전환사채 발행에 성공하고, ...
  • 정경심 측 뇌종양 주장에도…검찰, 수감생활 어려울 정도 아니다 판단 유료

    최근 뇌종양·뇌경색 진단을 받았다고 했던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 아내 정경심(57) 동양대 교수에게 21일 검찰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정 교수가 받는 자녀 입시 비리·사모펀드 비리 관련 혐의는 사안이 중대하고, 특히 구속 사유인 증거인멸 우려 부분에서는 별다른 이견이 없는 만큼 신병 확보가 필수적이라는 게 검찰 판단이다. 검찰 관계자는 정 교수가 호소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