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주타누간 자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세리도 했다는데…주타누간 자매 공동묘지 달렸다

    박세리도 했다는데…주타누간 자매 공동묘지 달렸다 유료

    주타누간 자매 이야기를 그린 영화' 두 자매 만들기' 포스터. [사진 트랜스포메이션 필름] LPGA투어에서 활약하는 '태국의 박세리' 아리야(24) 주타누간과 그의 언니 모리야(25) ... 최근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아리야는 “내 얘기가 영화로 나온다니 믿기지 않는다”고 했다. 자매의 아버지 솜본(66)이 딸들을 어떻게 골프 스타로 길렀는지가 주 내용이다. 자매의 성장 과정은 ...
  • 브룩 헨더슨 “아빠 힘내세요, 우승 먹었어요”

    브룩 헨더슨 “아빠 힘내세요, 우승 먹었어요” 유료

    ... 말했다. 2016년부터 그의 캐디백을 메는 사람은 친언니 브리타니 헨더슨(28)이다. LPGA엔 모리야-아리야 주타누간(태국), 제시카-넬리 코르다(미국) 등 자매 선수가 눈에 띄는데 헨더슨 자매는 골퍼와 캐디의 관계다. 또 다른 유형의 LPGA 대표 자매다. 지난 2015년 LPGA 2부 투어에서 잠시 활약했던 언니 브리타니는 동생에게 조언을 아끼지 않는다. ...
  • 브룩 헨더슨 “아빠 힘내세요, 우승 먹었어요”

    브룩 헨더슨 “아빠 힘내세요, 우승 먹었어요” 유료

    ... 말했다. 2016년부터 그의 캐디백을 메는 사람은 친언니 브리타니 헨더슨(28)이다. LPGA엔 모리야-아리야 주타누간(태국), 제시카-넬리 코르다(미국) 등 자매 선수가 눈에 띄는데 헨더슨 자매는 골퍼와 캐디의 관계다. 또 다른 유형의 LPGA 대표 자매다. 지난 2015년 LPGA 2부 투어에서 잠시 활약했던 언니 브리타니는 동생에게 조언을 아끼지 않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