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준용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유·문·이 '조국 엄호' 나섰지만 여당서도 엇갈린 기류

    유·문·이 '조국 엄호' 나섰지만 여당서도 엇갈린 기류 유료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지원에 나선 여권 인사들. 왼쪽부터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문재인 대통령 아들 준용씨, 이재명 경기 지사. [중앙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살아오면서 몸으로 깨달은 진리가 하나 있다”는 말로 시작하는 글을 올렸다. 이 지사는 “그건 바로 '한쪽 말만 듣고 판단해서는 안 된다'는 것”이라며 “당사자의 소명이 ...
  • 유·문·이 '조국 엄호' 나섰지만 여당서도 엇갈린 기류

    유·문·이 '조국 엄호' 나섰지만 여당서도 엇갈린 기류 유료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지원에 나선 여권 인사들. 왼쪽부터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문재인 대통령 아들 준용씨, 이재명 경기 지사. [중앙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살아오면서 몸으로 깨달은 진리가 하나 있다”는 말로 시작하는 글을 올렸다. 이 지사는 “그건 바로 '한쪽 말만 듣고 판단해서는 안 된다'는 것”이라며 “당사자의 소명이 ...
  • [사설] 이성 잃은 여권의 '조국 지키기 궤변' 중단하라 유료

    여권의 '조국 지키기'가 이성을 잃은 수준으로 치닫고 있다. 마침내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 준용씨까지 나섰다. 문씨는 29일 페이스북을 통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이) 충분히 훌륭한 성과를 이루며 살아왔는데도 사람들은 노력은 말하지 않는다. 인생을 부정당하는 고통을 겪고 있을 것”이라며 “부당하다고 목소리를 내야 한다”고 했다. 역대 대통령 자식 가운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