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6일 오전 1시 “대~한민국!” 울려퍼진다
    16일 오전 1시 “대~한민국!” 울려퍼진다 유료 ... 팬들은 남자 축구 최초로 FIFA 주관 대회 결승행을 이끈 이강인에게 열광하고 있다. 이강인은 이번 대회에서 1골·4도움을 기록하면서 U-20 월드컵을 자신의 쇼케이스 무대로 만들었다. 지네딘 지단(47·프랑스)의 전매특허인 마르세유 턴을 자유자재로 선보였다. 한 발로 공을 정지시킨 뒤 몸을 360도 돌려 상대를 따돌리는 기술에 축구 팬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2007년 ...
  • 포그바 “손흥민은 배울 점 많은 선수”
    포그바 “손흥민은 배울 점 많은 선수” 유료 ... 날 써보겠다”면서 환하게 웃었다. 포그바는 프랑스의 중원 사령관으로 지난해 러시아 월드컵 우승을 이끈 주역이다. 포그바는 “어린 시절 호나우지뉴, 호나우두, 카카(이상 브라질)와 지네딘 지단(프랑스)을 동경하며 자랐다. 주차장과 공터 등 공을 찰 수 있는 곳은 모두 내게 축구장이었다”고 말했다. 월드클래스로 성장한 포그바는 현재 프리미어리그에서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과 가끔 맞부딪친다. ...
  • 포그바 “손흥민은 배울 점 많은 선수”
    포그바 “손흥민은 배울 점 많은 선수” 유료 ... 날 써보겠다”면서 환하게 웃었다. 포그바는 프랑스의 중원 사령관으로 지난해 러시아 월드컵 우승을 이끈 주역이다. 포그바는 “어린 시절 호나우지뉴, 호나우두, 카카(이상 브라질)와 지네딘 지단(프랑스)을 동경하며 자랐다. 주차장과 공터 등 공을 찰 수 있는 곳은 모두 내게 축구장이었다”고 말했다. 월드클래스로 성장한 포그바는 현재 프리미어리그에서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과 가끔 맞부딪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