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징역 5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근혜 '국정원특활비' 징역 5년…1심보다 1년 줄어 유료

    지난 2013년 5월부터 2016년 9월까지 남재준·이병기·이병호 전 국정원장으로부터 국정원 특활비 총 35억원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박근혜(67) 전 대통령이 항소심에서 일부 감형받았다. 서울고등법원 형사13부(구회근 부장판사)는 25일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국고손실, 뇌물수수 혐의 등으로 기소된 박 전 대통령의 항소심에서 징역 5년...
  • 국정원 특활비 수뢰 최경환 징역 5년 확정…국회의원직 상실 유료

    예산증액을 도와주는 대가로 국가정보원에서 1억원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최경환 전 기획재정부 장관(현 자유한국당 의원)에게 실형이 확정돼 의원직을 상실했다. 대법원 3부(주심 김재형 대법관)는 11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혐의로 구속기소된 최 의원의 상고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최 의원은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던 2...
  • 직원 뽑을 때 남녀차별 최고 5년 이하 징역 유료

    앞으로 채용 과정에서 고의·반복적으로 여성을 배제하게 되면 '5년 이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해진다. 지금까진 '500만원 이하의 벌금'으로 처벌 강도가 약했다. 은행의 신규 채용 시 최종 합격자 성비를 경영공시에 포함하는 방안도 추진된다. 최근 일부 은행은 채용 과정에서 성차별 점수조작으로 물의를 빚은 바 있다. 일자리위원회는 5일 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