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책 속으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자승 스님 '생수' 이어 '달력' 의혹…"1억 7000만원 횡령"

    자승 스님 '생수' 이어 '달력' 의혹…"1억 7000만원 횡령"

    ... 통장으로 거래를 했다고 지적했습니다. [앵커] 그렇다면 달력을 어디다 판거죠? [기자] 조계종 소 사찰에 팔았다는 것인데요. 사찰에서도 이를 두고 말이 많았다고 합니다. 저희와 통화한 한 스님은 ... 2013년 종단 감사국에서 특별 감사한 뒤 시정을 했다" 면서 "검찰에 고발한 단체 등에 법적인 임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앵커] 자승 전 총무원장은 올 봄에 생수 문제로도 시끄러웠습니다. ...
  • 의원이 5000원 휴게소 라면 왜 신경쓰냐고? 우원식의 반박

    의원이 5000원 휴게소 라면 왜 신경쓰냐고? 우원식의 반박

    ... '휴게소감독법(한국도로공사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했다. 한국도로공사가 휴게소 입점업체에 대한 적정 수수료 정여부 등 운영 전반을 관리하도록 임을 부여하는 게 주요 골자다. 국회 의안정보시스템에 등록된 ... 라디오 인터뷰에서 “국회의원들이 잘 관심을 덜 쓰는 부분 중에 하나가 국민 대다수가 생활 에서 불편하거나 억울하거나 이런 문제들을 개선해 나가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우 의원은 ...
  • 서울여대 조성관 작가 특강 “세상 바꾼 세 여성은 울프, 보부아르, 파이프”

    서울여대 조성관 작가 특강 “세상 바꾼 세 여성은 울프, 보부아르, 파이프”

    ... 3시 서울시 노원구 서울여자대학교 50주년기념관 국제회의실에서 조성관 작가를 초청해 “세계 의 지성인: 여성의 삶과 예술” 특강을 개최했다. 조성관 작가는 “세상을 바꾼 세 여성: 버지니아 ... 풍요로워지려면 죽음에 대해 생각하는 것을 잊지 말아야하며, 인생을 결정하는 것은 학교도 학점도 아닌 이다”를 강조함으로써 학생들이 어떻게 하면 대학 생활을 보다 풍요롭고 지혜롭게 보낼 수 있는지에 ...
  • [맞장토론] "이제 민생" vs "조국 파면"…민심은 어디로?

    [맞장토론] "이제 민생" vs "조국 파면"…민심은 어디로?

    ... 희망이 되어드리지 못 하고 오히려 정치 혐오를 일으키는 지금 이 상황에 대해서 제1야당도 임이 있다고 생각이 됩니다. 그러나 저희로서는 또 새로운 기회가 주어졌다고 생각이 됩니다. 그동안 ... 또 그것이 맞지 않다면 다른 방법으로 바꾸면서 국민들이 우리를 수용하고 받아들일 때까지 계 노력을 할 것입니다. 그래서 이번에 릴레이 삭발은 그 방법 중에 하나라고 보여집니다. 그런데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행어디]여행의 묘미, '휴게소'

    [#여행어디]여행의 묘미, '휴게소' 유료

    ... 길에 꼭 들르는 곳, 고속도로 휴게소다. 장시간 운전하느라 뻐근해진 허리를 펼 겸 출출한 을 채우고, 간식거리를 한아름 구매해 긴 여행길에 다시 나서기도 한다. 해외여행의 꽃이 면세점 ... 매일 두 번 도정 작업을 한다. 갓 도정한 쌀은 4kg 단위로 판매도 한다. 명품 메뉴로 을 든든히 채웠다면 휴게 시설로 눈을 돌려보자. 작지만 알찬 휴식 공간 'THE 힐링'에 , ...
  • 김영란 “판결은 미완성…사회 변화에 따라 판결도 바뀐다”

    김영란 “판결은 미완성…사회 변화에 따라 판결도 바뀐다” 유료

    ... 위원장이자 아주대 법학전문대학원 석좌교수로 일하고 있다. 신간은 판결의 '정의'를 다룬 이다. 전작인 『판결을 다시 생각한다』 (2015)가 대법관 재임 기간 참여했던 대법원 전원합의체 ... 밝혔다. 그는 “판결은 마침표가 아니다. 판결을 통해 사건에 대한 시비는 일단락되지만, 판결 에서 쟁점이 됐던 가치에 대한 고민은 끝나면 안 된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기자간담회에서는 ...
  • [권석천 논설위원이 간다] 죽음의 책임을 죽은 자에게 덮어씌우지 마라

    [권석천 논설위원이 간다] 죽음의 임을 죽은 자에게 덮어씌우지 마라 유료

    ... 몸을 숙이고 빠르게 지나갔다. '아산우체국 고(故) 박인규 집배원 순직 인정! 우정본부 임자 처벌!' 노조 조끼를 입은 이들이 플래카드를 펼쳐놓고 구호를 외치고 있었다. 추석 배달 ... 손 하나 까딱할 수 없었다. '업무의 외주화' '위험의 외주화'가 만들어낸 소통의 단절과 임의 공백은 하청 노동자들의 일상을 위험에 빠뜨렸다. 사고가 일어날 수밖에 없는 구조 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