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청해부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 대통령, 김원봉 언급하며 “좌우합작 광복군, 국군 뿌리”

    문 대통령, 김원봉 언급하며 “좌우합작 광복군, 국군 뿌리” 유료

    ... 진공작전을 준비하던 중 광복을 맞았다”고 말했다. 그런 뒤 “연합군과 함께 기른 군사적 역량이 광복 후 국군 창설의 뿌리가 되고 나아가 한·미 동맹의 토대가 됐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청해부대 최영함 입항 행사에서 사고로 숨진 고(故) 최종근 하사를 언급하며 “또 한 명의 장병을 떠나보냈다. 유족들에게 따뜻한 박수를 보내 달라”고 당부했다. 추념식 입장 때는 최 하사의 부모와 손을 잡고 ...
  • 대뜸 소주 하자던 아들, 두달 뒤 입항식 손꼽았는데···

    대뜸 소주 하자던 아들, 두달 뒤 입항식 손꼽았는데··· 유료

    ━ 오늘 현충일 … 그 희생 기억합니다 홋줄 사고로 숨진 고 최종근 하사(사진 맨 앞)가 청해부대 파병 중 전우들과 함께 찍은 기념사진. [사진 해군] “아들아, 짧은 22년 인생 향기롭게 살다 떠났구나.” 최근식(51)씨가 4일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마지막으로 한 말이다. 그의 아들 고 최종근(22) 하사는 지난달 24일 해군 청해부대 최영함의 입항식 ...
  • 해군은 아빠의 모든 것, 제가 그 인연 이어갑니다

    해군은 아빠의 모든 것, 제가 그 인연 이어갑니다 유료

    ... 속 수색을 만류하는 동료들에게 “후배들에게만 맡겨서는 위험하다. 오늘 완전히 다 마치겠다. 함수 객실을 전부 탐색하고 나오겠다”고 말한 게 유언이 됐다. 2009년 아프리카 소말리아 청해부대 1진으로 파병됐을 때도 최고령 장병으로 참가했다. 태경씨는 “'연세 50이 넘어 파병 가는 건 위험하지 않으냐'고 가족들이 뜯어말린 기억이 있다”며 “그걸 뿌리치고 몸을 던지는 게 아빠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