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형철·진재선·김성훈…검찰 실세로 떠오른 '윤석열 사단'
    박형철·진재선·김성훈…검찰 실세로 떠오른 '윤석열 사단' 유료 ... 안팎에서는 '소(小)윤'으로 불리는 윤대진(55·25기) 법무부 검찰국장과 이성윤(57·23기) 대검찰청 반부패부장(검사장)이 유력하게 거론된다. 정치권과 재계가 서울중앙지검장 인사에 촉각을 곤두세우는 건 검찰총장보다 수사에 미치는 영향력이 더 직접적이기 때문이다. 현재 서울중앙지검은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 등을 수사하고 있다. 윤대진. [뉴스1] 관련기사 '검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