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촛불집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촛불 참여 뒤 도움 필요한 곳 달려가, 인생 180도 달라졌다”

    촛불 참여 뒤 도움 필요한 곳 달려가, 인생 180도 달라졌다” 유료

    ... 촛불집회였다. 총 23회 열린 집회에는 1700만 명(주최 측 주장)의 시민이 참여했다. 29일은 첫 촛불집회가 열린 지 1년째 되는 날이다. 촛불은 어느 한 사람, 한 세력만의 전유물이 아니었다. 광장에는 ... 광화문광장은 영하의 날씨 속에서 따스함을 느꼈던 곳이다. 이씨는 지난해 11월 26일 5차 촛불집회 때 생애 처음으로 집회에 나간 뒤 올해 4월 29일까지 매주 집회 자원봉사자로 참여했다. 그는 ...
  • “촛불 참여 뒤 도움 필요한 곳 달려가, 인생 180도 달라졌다”

    촛불 참여 뒤 도움 필요한 곳 달려가, 인생 180도 달라졌다” 유료

    ... 촛불집회였다. 총 23회 열린 집회에는 1700만 명(주최 측 주장)의 시민이 참여했다. 29일은 첫 촛불집회가 열린 지 1년째 되는 날이다. 촛불은 어느 한 사람, 한 세력만의 전유물이 아니었다. 광장에는 ... 광화문광장은 영하의 날씨 속에서 따스함을 느꼈던 곳이다. 이씨는 지난해 11월 26일 5차 촛불집회 때 생애 처음으로 집회에 나간 뒤 올해 4월 29일까지 매주 집회 자원봉사자로 참여했다. 그는 ...
  • “촛불이 곧 정의? 그런 생각은 지나치다”

    촛불이 곧 정의? 그런 생각은 지나치다” 유료

    ... “민주주의의 모범”이라는 찬사가 쏟아졌다. 문재인 정부도 공개적으로 촛불정신 계승을 말한다. 하지만 비판적인 목소리도 없지 않다. 독선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촛불집회와 태극기집회에 모두 참여해 봤다는 택시기사 김모(61)씨는 “박근혜 전 대통령이 잘못한 것은 맞지만 촛불만 옳다는 분위기도 맘에 들지 않았다. 늙은이들과 말이 안 통한다고 하는데 내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