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최지성 미래전략실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삼바 김태한 '분식 혐의' 구속 기로…'본류수사' 분수령

    삼바 김태한 '분식 혐의' 구속 기로…'본류수사' 분수령

    ... 분식회계 혐의로 영장이 청구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증거인멸로는 영장이 기각됐던 김 대표가 이번에 구속된다면 검찰은 이 수사를 이번 사건의 최종 책임자를 찾는 데 주력할 방침입니다. 최지성 전 삼성그룹 미래전략실장 같은 전현직 삼성그룹 고위층을 거쳐서 이재용 부회장에게까지 검찰 수사가 이어질 가능성이 있습니다. 다만 새 검찰총장 취임과 더불어 인사 등이 예정돼 있어서 그룹 최고위층에 ...
  • 김태한 삼바 대표 구속영장 청구…30억 횡령 혐의까지

    김태한 삼바 대표 구속영장 청구…30억 횡령 혐의까지

    ... 아직 수사가 진행중이기 때문입니다. 검찰은 합병비율 검토 보고서를 삼성측 요구대로 작성해 준 회계사들에 대해서도 추가수사를 하고 있습니다. 검찰은 보강 수사를 거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최지성미래전략실장 등이 이런 과정에 개입했는지 들여다 볼 방침입니다.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
  • '삼성 2인자' 17시간 조사…이재용 턱밑까지 온 검찰

    '삼성 2인자' 17시간 조사…이재용 턱밑까지 온 검찰

    ... 사장, 이런 분들은 늘 만나십니까?] [이재용/삼성전자 부회장 (2016년 12월 6일) : 최지성 실장과는 조금 더 많은 시간을 지내고 있습니다.] [김한정/더불어민주당 의원 (2016년 12월 ... 줬다는 것 누구한테 들었습니까?] [이재용/삼성전자 부회장 (2016년 12월 6일) : 미래전략실 사람들한테 들었습니다. (어느 분한테 받았습니까? 장충기 사장이시지요?) 최지성 실장과… ...
  • '삼성 노조파괴 의혹' 보도 5년…검찰 "그룹차원 범죄"

    '삼성 노조파괴 의혹' 보도 5년…검찰 "그룹차원 범죄"

    [앵커] 저희 JTBC는 지난 2013년, 그러니까 5년 전에 'S그룹 노사 전략'이라는 문건을 보도하면서 삼성의 노조 파괴 의혹을 제기한 바가 있습니다. 관련 리포트 ... 10/22 전국금속노조 삼성지회, 이건희 회장 등 고발 2015년 檢, 이건희 회장·최지성 실장 등 무혐의 처분 2018년 檢, 삼성전자 노조와해 정황 문건 다수 확보 '다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다스 소송비 대납 의혹 … MB 수사, 뇌물로 중심이동 유료

    ... 이학수 전 부회장이 대납 과정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보고 조만간 피의자로 소환조사해 청탁 여부와 대가성 등을 조사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삼성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최지성 전 삼성미래전략실 실장, 장충기 전 삼성미래전략실 차장 등이 집행유예로 풀려난 지 나흘만에 최고위급 임원이 재차 검찰 수사선상에 오르게 됐다. 변호사 비용 대납이 이뤄진 시기에 이재용 ...
  • 이재용 2심서 집행유예…재판부 "경영권 승계 묵시적·명시적 청탁 없다"

    이재용 2심서 집행유예…재판부 "경영권 승계 묵시적·명시적 청탁 없다" 유료

    ... 기소된 이재용 부회장에게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하며 원심 판결을 파기했다. 이 부회장이 풀려나는 건 작년 2월 17일 특검팀에 구속된 지 353일 만이다. 이날 함께 기소된 최지성미래전략실장(부회장)과 장충기 전 미전실 차장(사장), 박상진 전 삼성전자 사장에게는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 황성수 전 삼성전자 전무에겐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이 각각 ...
  • 법원 “정경유착 없었다” 이재용 석방

    법원 “정경유착 없었다” 이재용 석방 유료

    ... 줄어들면서 1심에서 유죄로 인정됐던 횡령금액도 줄었다. 일부 유죄였던 재산국외도피죄는 재산을 빼돌리려는 의도가 없었다는 판단 아래 모두 무죄가 선고됐다. 1심에서 징역 4년씩을 선고받았던 최지성(67) 전 삼성미래전략실 실장과 장충기(64) 전 삼성미래전략실 차장은 이날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이 선고돼 풀려났다. 1심에서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을 선고받았던 박상진(65) 전 삼성전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