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슈검색 |
#김수환 추기경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선데이 칼럼] 김 추기경이 문 대통령에게 남긴 숙제
    [선데이 칼럼] 김 추기경이 문 대통령에게 남긴 숙제 유료 김환영 대기자 / 중앙콘텐트랩 대한민국은 지금 '역사전쟁' 중이다. 5·18민주화운동에 이어 반민족행위특별조사위원회에 대한 역사 해석이 달라 정쟁이 뜨겁다. 이런 열전(熱戰) 같은 진통을 겪어야 우리 민족이 치르고 있는 남북의 화해·협력·평화·통일이라는 역사적 시험에 합격할 수 있다. 역사는 단계적으로 발전한다. 역사의 신(神)은 '일괄타결'을 꺼리는듯...
  • [선데이 칼럼] 김 추기경이 문 대통령에게 남긴 숙제
    [선데이 칼럼] 김 추기경이 문 대통령에게 남긴 숙제 유료 김환영 대기자 / 중앙콘텐트랩 대한민국은 지금 '역사전쟁' 중이다. 5·18민주화운동에 이어 반민족행위특별조사위원회에 대한 역사 해석이 달라 정쟁이 뜨겁다. 이런 열전(熱戰) 같은 진통을 겪어야 우리 민족이 치르고 있는 남북의 화해·협력·평화·통일이라는 역사적 시험에 합격할 수 있다. 역사는 단계적으로 발전한다. 역사의 신(神)은 '일괄타결'을 꺼리는듯...
  • 김수환 추기경의 말씀 유료 '천황께서 조선 반도의 청소년 학도에게 내린 칙유(勅諭ㆍ왕의 포고문)에 대한 황국신민으로서의 소감을 쓰라.' 시험지를 들여다보던 열여덟 살 학생은 단 두 줄을 적었다. '나는 황국신민이 아님. 따라서 소감이 없음.' 일제강점기였던 1940년 서울 동성상업학교 을조(소신학교) 졸업반에서 일어난 일이었다. 그는 나중에 가톨릭 사제가 됐다. 오는 16일로 선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