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폭력진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용산참사' 과잉진압은 문제지만 폭력시위 면죄부 돼선 안 된다 유료

    공권력을 적절하게 행사하는 건 국가를 운영하는 기관들과 기관장들에게 상당히 부담스러운 숙제다. 너무 지나쳐 폭력으로 비쳐서는 안 되지만 모자라 나약한 공권력으로 인식되는 것도 법치주의를 위협할 수 있기 때문이다. 공권력이 정당성과 권위를 유지한 채 사용될 수 있으려면 집권층 등 특정 세력이 아닌 다수 국민의 이익과 행복을 위해야 한다는 것이 정설이다. 이...
  • “도로 점거한 폭력시위 진압하다 경찰 수백 명 다치는 곳은 한국뿐”

    “도로 점거한 폭력시위 진압하다 경찰 수백 명 다치는 곳은 한국뿐” 유료

    김석기(사진) 서울경찰청장은 28일 “경찰이 폭력시위를 진압하다 수백 명씩 다치는 나라는 지구상에 한국밖에 없다”며 불법시위 엄정 대처 방침을 밝혔다. 김 서울청장은 취임 후 첫 기자간담회에서 “한국은 올림픽·월드컵·세계육상선수권을 모두 유치한 세계 일곱 번째 나라이나 법질서만큼은 후진국”이라고 평가했다. 그는 “시위대가 도로를 점거하고 쇠파이프와 곤봉으...
  • 법원, 폭력 시위도 과잉 진압도 엄하게 책임 묻는다 유료

    미국산 쇠고기 수입 재협상을 요구하는 촛불집회로 시위대와 진압 경찰 간 충돌이 잦아지고 있다. 시위대는 경찰의 과잉 진압을, 경찰은 불법·폭력 시위를 서로 비난하고 있다. 지금까지 법원은 불법 시위와 과잉 진압 모두에 엄격한 책임을 묻고 있다. 2005년 5월 광주광역시 광산구 공군부대 앞에서 7000명이 참가한 집회가 열렸다. 이 집회에서는 한미연합사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