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표시 확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분수대] 좌표에 좌표를 잃다

    [분수대] 좌표에 좌표를 잃다 유료

    ... 수학의 발전에 새 장을 열었다. 좌표(座標)는 직선이나 평면, 혹은 공간에서 특정한 위치를 지정하기 위해 사용하는 값을 뜻한다. 평면에서는 가로축(x축)과 세로축(y축), 공간으로 확대하면 높이 축(z축) 상에 위치를 숫자로 표시한다. '30년 전쟁'(1618~48)에 참전했던 데카르트가 침대에 누워 천장에 붙은 파리의 위치를 수학적으로 표현할 방법을 떠올리다 좌표를 고안했다. ...
  • [김동호의 시시각각] 평범한 시민들의 '광화문 앙가주망'

    [김동호의 시시각각] 평범한 시민들의 '광화문 앙가주망' 유료

    ... 가진 대통령밖에 없다. 문재인 대통령은 그럴 의사가 없는 듯하다. 그제 “국민이 직접 의사표시를 하는 것은 대의민주주의를 보완하는 직접 민주주의 행위로서 긍정적 측면도 있다”고 해서다. ... 정부였다. 나아가 청와대에 일자리 상황판까지 설치했지만, 국민에게 돌아온 건 고용참사와 빈부격차 확대였다. 시민들은 그래서 분노했다. 인천에서 왔다는 김수진씨가 3일 광화문 집회에서 쏟아낸 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