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프로세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거칠어진 김정은의 입…남북 물밑접촉서 뭔 일 터졌나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거칠어진 김정은의 입…남북 물밑접촉서 뭔 일 터졌나 유료

    ... 미사일 발사는 메시지가 분명했다. 문 대통령이 경축사에서 “최근 북한의 몇 차례 우려스러운 행동에도 불구하고 대화 분위기가 흔들리지 않는 것이야말로 우리 정부가 추진해온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의 큰 성과”라고 강조한 직후 보란 듯이 미사일을 쐈다는 점에서다. 김 위원장은 현장을 지켜본 뒤 주먹을 불끈 쥐며 환호했고,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그 장면을 해외로 전송했다. 실타래처럼 ...
  • [이희옥의 한반도평화워치] 동아시아는 살얼음판, 칼날 품고 실력 길러야

    [이희옥의 한반도평화워치] 동아시아는 살얼음판, 칼날 품고 실력 길러야 유료

    ... 점에서 담론과 정책의 시간 차이를 줄이고 한국 외교의 새로운 제도 설계가 필요해졌다. 둘째, 한·미·일 반공 연대와 불충분한 과거 청산이라는 두 축으로 형성된 '1965년 체제'는 한반도 비핵프로세스와 자발적 시민의식과 충돌하고 있다. 한·일 가치사슬체계의 민낯이 드러나는 등 한·일 관계 존재 방식에 대한 판도라의 상자가 열렸다.한국의 대일 정책 선택이 향후 한·중, 한·미 관계에서도 ...
  • 문 대통령, 북한 막말에도 “유리그릇 다루듯 조심”

    문 대통령, 북한 막말에도 “유리그릇 다루듯 조심” 유료

    ... 강조했다. 이와 관련, 청와대 관계자는 “현재 대화의 국면이 점점 무르익고 있고, 북·미 간에 실무협상이 실제로 이뤄지게 된다면 한반도에 있어서 굉장히 중요한 시기”라며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일관되게 추진하고 있는 입장에서 대통령이 이것이 실현돼야 한다는 막중한 책무 등에 대해 의미 부여를 한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정부는 지금까지 그래왔듯 중심을 잃지 않고 흔들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