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현송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송월 “이탈리아제 조명 바꿀 수 있나, 음악 틀어달라”

    현송월 “이탈리아제 조명 바꿀 수 있나, 음악 틀어달라” 유료

    현송월 단장 등 북한 점검단이 서울과 강릉의 공연 시설물을 둘러본 뒤 22일 오후 북한으로 돌아갔다. 이날 오전 현 단장이 강릉의 한 호텔에서 식사를 위해 이동하고 있다. 왼쪽 가슴에 김일성·김정일 배지가 보인다. [뉴시스] 북한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의 방문은 철저한 실무형이었다. 지난 21일 오전 8시57분 경의선 육로를 통해 군사분계선을 넘은 현송월은 ...
  • 현송월, 군복 대신 남색 치마 정장 … 명품 추정 클러치백도

    현송월, 군복 대신 남색 치마 정장 … 명품 추정 클러치백도 유료

    ... 판문점. 북측 지역의 건물인 통일각에 남측 대표단이 들어서자 북측 대표단이 악수를 건넸다. 북측 인사 중 두 번째, 즉 차석대표로 서 있던 인물은 이번 남북 대표단을 통틀어 홍일점인 현송월 모란봉악단 단장이다. 북한이 현송월을 차석대표로 지명한 것은 그에 대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신임이 그만큼 두텁다는 증거다. 15일 열린 남북 실무협의에서 현송월 모란봉악단 단장이 초록색 ...
  •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현송월의 '남조선 흔들기' 37시간 … 숨은 공신은 국정원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현송월의 '남조선 흔들기' 37시간 … 숨은 공신은 국정원 유료

    초강력 태풍 '현송월'호가 한반도 남녘을 휩쓸고 갔다. 북한 대남 전략가들이 씌워 준 '삼지연관현악단장'이란 모자에 걸맞지 않는 위세를 과시했다. 우리 당국자가 줄줄이 달려나가 병풍을 섰고, 시민 동선마저 끊어버리는 삼엄한 경호를 받았다. 전용 고속열차(KTX) 편성에 특급 호텔 최고급 룸, 코스 요리가 마련됐다. 과도한 예우는 논란을 불렀다. 그 중심엔 뜻밖에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