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대 스타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오늘의 JTBC] 김흥국 “홍대 스타일로 안방 바꿔 달라”

    [오늘의 JTBC] 김흥국 “홍대 스타일로 안방 바꿔 달라”

    JTBC '헌집줄게 새집다오'에서는 가수 김흥국이 출연해 자신의 집 안방 인테리어를 부탁한다. 김흥국은 “어느덧 13년째 기러기 아빠 생활을 하고 있다. 아내와 딸이 곧 여름방학을 맞아 한국에 들어오는데, 그때 바뀐 방을 보고 계속 한국에 살고 싶은 마음이 생겼으면 좋겠다”라고 말한다. 이어 “아내가 나이에 비해 젊은 스타일이다. 무조건 아내 마음에 들도록...
  • AK, 가로수길·홍대에 '패션·라이프스타일' 전문점 오픈

    AK, 가로수길·홍대에 '패션·라이프스타일' 전문점 오픈

    AK플라자가 신사업 모델로 패션·라이프스타일 전문관을 선보인다. AK플라자는 7일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에 '오피셜 할리데이', 8일 홍대 와이즈파크 4층에 '태그 온' 등 신규 패션 라이프스타일 전문점을 각각 그랜드 오픈한다고 6일 밝혔다. AK플라자가 패션 라이프스타일 전문점을 신사업 모델로 내세운 이유는 백화점 업계의 저성장 지속, 유통채널 포화에 ...
  • AK플라자, 가로수길·홍대 '패션·라이프스타일' 전문점 연다

    AK플라자, 가로수길·홍대 '패션·라이프스타일' 전문점 연다

    【서울=뉴시스】최선윤 기자 = AK플라자가 신규 패션 라이프스타일 전문점 브랜드 2개를 신사동 가로수길과 홍대 상권에 잇따라 론칭했다. AK플라자는 오는 7일 신사동 가로수길에 '오피셜 할리데이', 8일 홍대 와이즈파크 4층에 '태그 온'을 각각 그랜드 오픈한다고 6일 밝혔다. 오피셜 할리데이는 AK플라자 패션사업부가 운영하는 국내 1세대 편집샵 쿤 신사점...
  • '홍대 스타일' 무단횡단?…운전자 놀래키는 보행자들

    '홍대 스타일' 무단횡단?…운전자 놀래키는 보행자들

    [앵커] 지난주 밀착카메라에서는 우회전 차량들이 보행자를 위협하는 실태를 고발했는데요, 이번엔 반대로 보행자들이 운전자의 사고 위험을 높이는 현장을 취재해 봤습니다. 밀착카메라 강신후 기자입니다. [기자] [한윤수/택시 기사 : 이 도로 자체가 너무 무질서해요. (손님 태워야 하지만) 마음속으로는 안 오는 것이 좋다는 생각이 들 정도예요.] [택시 기사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오늘의 JTBC] 김흥국 “홍대 스타일로 안방 바꿔 달라”

    [오늘의 JTBC] 김흥국 “홍대 스타일로 안방 바꿔 달라” 유료

    JTBC '헌집줄게 새집다오'에서는 가수 김흥국이 출연해 자신의 집 안방 인테리어를 부탁한다. 김흥국은 “어느덧 13년째 기러기 아빠 생활을 하고 있다. 아내와 딸이 곧 여름방학을 맞아 한국에 들어오는데, 그때 바뀐 방을 보고 계속 한국에 살고 싶은 마음이 생겼으면 좋겠다”라고 말한다. 이어 “아내가 나이에 비해 젊은 스타일이다. 무조건 아내 마음에 들도록...
  • [오늘의 JTBC] 김흥국 “홍대 스타일로 안방 바꿔 달라”

    [오늘의 JTBC] 김흥국 “홍대 스타일로 안방 바꿔 달라” 유료

    JTBC '헌집줄게 새집다오'에서는 가수 김흥국이 출연해 자신의 집 안방 인테리어를 부탁한다. 김흥국은 “어느덧 13년째 기러기 아빠 생활을 하고 있다. 아내와 딸이 곧 여름방학을 맞아 한국에 들어오는데, 그때 바뀐 방을 보고 계속 한국에 살고 싶은 마음이 생겼으면 좋겠다”라고 말한다. 이어 “아내가 나이에 비해 젊은 스타일이다. 무조건 아내 마음에 들도록...
  • 홍대 앞 골목에 숨어 있었네 홍콩 뒷골목 스타일 맛집

    홍대 앞 골목에 숨어 있었네 홍콩 뒷골목 스타일 맛집 유료

    골목이 대세다. 아날로그의 감성을 원하는 사람들은 이제 소박한 골목 상권으로 눈을 돌린다. 그리고 골목에서 더 골목으로, 이 골목이 뜨면 다른 골목으로 재빠르게 옮겨간다. 가로수길 보다 세로수길, 이태원보다 경리단길, 삼청동보다 서촌길이 인기다. 애써 찾지 않으면 잘 보이지 않는 곳, 그래서 마치 나만 알고 있는 아지트 같은 가게들을 발견하는 재미가 '골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