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홍콩 서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중국, 홍콩 서점 절반 이상 소유권 확보..."반중서적 판매 봉쇄"

    중국, 홍콩 서점 절반 이상 소유권 확보..."반중서적 판매 봉쇄"

    ... 출판의 자유를 보장하지만 근년 들어 중국 당국의 간섭과 관여가 극심해지고 있다. 방송은 대규모 서점 체인 싼롄(三聯)서점, 중화(中華)서국, 상우(商務) 인서관을 포함해 53개의 서점과 30개의 ... 석방 요구 등 거센 비판과 반발로 겨우 풀려난 바 있다. 사건 후 반중적인 금서를 파는 홍콩 서점에는 손님의 발길이 멀어지고 폐점도 잇따랐다. 관계자 여러 명이 행방불명되는 사태를 겪은 홍콩서점 ...
  • 5명 실종 홍콩서점 폐업 전 반중금서 4만5000권 폐기

    5명 실종 홍콩서점 폐업 전 반중금서 4만5000권 폐기

    ... 교도 통신이 9일 보도했다. 통신은 나중에 중국이 강제로 연행한 의혹을 샀던 실종사건으로 통로완 서점이 문을 닫을 때까지 서점 일에 관여해온 작가 후즈웨이(胡志偉)를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후즈웨이는 교도와 전화 통화에서 중국이 금서로 지정한 반중서적의 대량 폐기가 작년 12월 말 홍콩에서 자취를 감춘 통로완 서점 대주주 리보(李波)의 아내 지시에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리보의 아내는 ...
  • 중국에 강제연행 반중 홍콩서점 관계자 2명 이틀새 귀환

    중국에 강제연행 반중 홍콩서점 관계자 2명 이틀새 귀환

    【서울=뉴시스】이재준 기자 = 작년 10월 이래 연달아 실종됐다가 중국에 구금된 것으로 드러난 홍콩 통로완(銅鑼灣) 서점 관계자 5명 가운데 2명이 지난 이틀새 차례로 홍콩으로 돌아왔다고 동망(東網)이 6일 보도했다. 사이트는 홍콩 경찰의 발표를 인용해 실종자 중 지난 4일 뤼보(呂波)에 이어 청지핑(張志平)이 이날 광둥성에서 홍콩에 귀환했다고 전했다. ...
  • 중국, 강제 연행 홍콩서점 관계자 3명 보석으로 석방

    중국, 강제 연행 홍콩서점 관계자 3명 보석으로 석방

    【서울=뉴시스】이재준 기자 = 중국 당국은 작년 10월 연달아 실종된 홍콩 통로완(銅鑼灣) 서점 관계자 5명 가운데 3명을 조만간 보석으로 석방한다고 홍콩 언론이 3일 보도했다. 언론에 따르면 홍콩 경찰은 전날 밤 중국 광둥성 공안 당국이 구속해온 람윙케이(林榮基), 뤼보(呂波), 청지핑(張志平)을 보석으로 풀어주겠다고 통보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유상철의 차이 나는 차이나] 홍콩 시위 뒤엔 '반시진핑 서점' 5인 실종 사건 있었다

    [유상철의 차이 나는 차이나] 홍콩 시위 뒤엔 '반시진핑 서점' 5인 실종 사건 있었다 유료

    ... 파워'에 중국과 홍콩 정부가 굴복했다. '범죄인 인도법' 추진이 잠정 중단된 것이다. 이 법은 홍콩을 범죄자 도피 천당으로 만들지 않으려 추진됐다. 한데 왜 100만 홍콩인이 쏟아져 나와 결사 ... 덩샤오핑의 구상에 따라 50년 간 고도의 자치를 누릴 수 있도록 보장을 받았다. 이에 따라 홍콩 서점은 중국 내 '금서(禁書)'를 팔아 재미를 봤다. 금서엔 중국 공산당 내부의 권력 투쟁과 ...
  • 교수직 버리고 중국전문 '三聯서점'운 김명호씨 유료

    『교수에서 서점주인이 됐다고 해서 제가 무슨 큰 결단을 내렸다고는 생각하지 않아요.그래서 오히려 일반인들의 관심이 이상하게 느껴집니다.』 교수직을 미련없이 버리고 서울 혜화동(우당기념관 ... 상황에서 학위소지자들이 대학으로만 몰리는 것은국가적으로도 낭비일 수 있다고 지적한다. 삼련서점홍콩의 출판기구인 홍콩삼련을 통해 들어오는 중국책등 중국원서들로만 채워져 있기 때문에 일반인의 ...
  • [글로벌 아이] '수풍댐 지키러 온 중공군인 줄 알았다'

    [글로벌 아이] '수풍댐 지키러 온 중공군인 줄 알았다' 유료

    정용환 홍콩 특파원 요즘 홍콩 서점가에는 『조선전쟁기밀해제』 『6·25전쟁』 『더 콜디스트 윈터』 등 6·25전쟁을 다룬 서적들이 쏟아지고 있다. 제목은 달라도 등장인물 세 명이 전쟁의 ... 50년 6월 이전 스탈린·마오쩌둥·김일성이 기습 남침을 사전 모의한 사실관계가 확정됐다. 홍콩의 독자들에게 인기 있는 『더 콜디스트 윈터』의 첫머리는 50년 10월 20일 미군 선발대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