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포모남' 성남 임채민 "죽을힘 다해 뛰었다…이제 올라갈 일만"
    '포모남' 성남 임채민 "죽을힘 다해 뛰었다…이제 올라갈 일만" 유료 ... 얻어 내서 앞선 실점과 '퉁 쳤다'고 생각한다"라며 웃었다. 그는 경기 이후 후배 김동준을 가장 먼저 챙겼다. 임채민은 "동준이에게 '좋은 골키퍼였다면 그 상황에서 누구라도 ... 것이다'라고 격려해 줬다"라고 말했다. 남기일 성남 감독도 "좋은 경험을 한 것"이라며 선수들을 칭찬했다. 하지만 성남은 여전히 무승에서 탈출하지 못했다. 이날 결과를 포함, 성남은 8경기 ...
  • 무명 감독 정정용의 반란 “끝까지 함 가보입시더”
    무명 감독 정정용의 반란 “끝까지 함 가보입시더” 유료 ...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에 진출한 직후. 한국 벤치 뒤쪽으로 몰려든 팬들은 선수들과 한목소리로 “정정용, 정정용”을 연호했다. 이를 들은 정정용(50) U-20 대표팀 감독이 ... 생리학을 공부했다. 부상 후 체계적인 재활을 하지 못해 일찍 선수를 그만둔 자신의 전철을 후배들이 밟지 않도 록 가르쳐주기 위해서였다. 이어 '유망주 육성'을 목표로 설정하고 매진했다. ...
  • 무명 감독 정정용의 반란 “끝까지 함 가보입시더”
    무명 감독 정정용의 반란 “끝까지 함 가보입시더” 유료 ...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에 진출한 직후. 한국 벤치 뒤쪽으로 몰려든 팬들은 선수들과 한목소리로 “정정용, 정정용”을 연호했다. 이를 들은 정정용(50) U-20 대표팀 감독이 ... 생리학을 공부했다. 부상 후 체계적인 재활을 하지 못해 일찍 선수를 그만둔 자신의 전철을 후배들이 밟지 않도 록 가르쳐주기 위해서였다. 이어 '유망주 육성'을 목표로 설정하고 매진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