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박주영이기에 할 수 있는 조언···"U-20 후배들, 지금 가지고 있는 그대로 가라"
    박주영이기에 할 수 있는 조언···"U-20 후배들, 지금 가지고 있는 그대로 가라" ... 지난 16일 열린 FC서울과 수원 삼성의 슈퍼매치가 끝난 뒤 만난 박주영은 U-20 대표팀 후배들이 자랑스럽다며 고맙다는 마음을 전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박주영(FC 서울)은 ... 먼저 4-2 대승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그는 "쉽지 않은 경기였다. 중요한 경기였다. 선수들이 잘해 줘 이길 수 있었다"며 "다득점을 생각하지 않았지만 지지 않겠다는 생각은 가지고 있었다. ...
  • 차기 검찰수장에 윤석열…"부정부패 척결, 개혁 적임자"
    차기 검찰수장에 윤석열…"부정부패 척결, 개혁 적임자" ... 거론돼 왔습니다. 지난 주말 전국민을 잠 못 이루게 했던 20세 이하 월드컵 결승전. 모든 선수들이 잘 뛴 가운데 가장 주목을 받은 건 골든볼 이강인 선수입니다. 나이는 제일 어리지만 형처럼 ... 서울중앙지검장이 고검장급이었죠. 무엇보다 현 문무일 총장보다 연수원 5기수 아래입니다. 통상 동기나 후배가 총장이 되면 검사장급 이상 간부들은 옷을 벗었죠. 관행대로면 연수원 19기에서 23기 간부 ...
  • '포모남' 성남 임채민 "죽을힘 다해 뛰었다…이제 올라갈 일만"
    '포모남' 성남 임채민 "죽을힘 다해 뛰었다…이제 올라갈 일만" ... 얻어 내서 앞선 실점과 '퉁 쳤다'고 생각한다"라며 웃었다. 그는 경기 이후 후배 김동준을 가장 먼저 챙겼다. 임채민은 "동준이에게 '좋은 골키퍼였다면 그 상황에서 누구라도 ... 것이다'라고 격려해 줬다"라고 말했다. 남기일 성남 감독도 "좋은 경험을 한 것"이라며 선수들을 칭찬했다. 하지만 성남은 여전히 무승에서 탈출하지 못했다. 이날 결과를 포함, 성남은 8경기 ...
  • “U-20 월드컵? 내가 선수였으면…” 박지성 말에 김민지 눈물 보인 까닭
    “U-20 월드컵? 내가 선수였으면…” 박지성 말에 김민지 눈물 보인 까닭 ... 어떤 얘기를 했을 것 같냐”는 질문에는 “이제 막 시작하는 선수도 있는 만큼 이 경험은 다른 선수들이 갖지 못하는 본인만의 장점이 될 수 있기 때문에 결과를 떠나 최선을 다하고, 당연히 지면 ... 1-3으로 패하며 준우승을 차지한 뒤 박지성 JS 파운데이션 이사장이 내빈석에서 그라운드의 후배들을 바라보며 착잡한 표정을 짓고 있다. [연합뉴스] 한편 이날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 #박지성 #김민지 #이강인 #U-20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포모남' 성남 임채민 "죽을힘 다해 뛰었다…이제 올라갈 일만"
    '포모남' 성남 임채민 "죽을힘 다해 뛰었다…이제 올라갈 일만" 유료 ... 얻어 내서 앞선 실점과 '퉁 쳤다'고 생각한다"라며 웃었다. 그는 경기 이후 후배 김동준을 가장 먼저 챙겼다. 임채민은 "동준이에게 '좋은 골키퍼였다면 그 상황에서 누구라도 ... 것이다'라고 격려해 줬다"라고 말했다. 남기일 성남 감독도 "좋은 경험을 한 것"이라며 선수들을 칭찬했다. 하지만 성남은 여전히 무승에서 탈출하지 못했다. 이날 결과를 포함, 성남은 8경기 ...
  • 무명 감독 정정용의 반란 “끝까지 함 가보입시더”
    무명 감독 정정용의 반란 “끝까지 함 가보입시더” 유료 ...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에 진출한 직후. 한국 벤치 뒤쪽으로 몰려든 팬들은 선수들과 한목소리로 “정정용, 정정용”을 연호했다. 이를 들은 정정용(50) U-20 대표팀 감독이 ... 생리학을 공부했다. 부상 후 체계적인 재활을 하지 못해 일찍 선수를 그만둔 자신의 전철을 후배들이 밟지 않도 록 가르쳐주기 위해서였다. 이어 '유망주 육성'을 목표로 설정하고 매진했다. ...
  • 무명 감독 정정용의 반란 “끝까지 함 가보입시더”
    무명 감독 정정용의 반란 “끝까지 함 가보입시더” 유료 ...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에 진출한 직후. 한국 벤치 뒤쪽으로 몰려든 팬들은 선수들과 한목소리로 “정정용, 정정용”을 연호했다. 이를 들은 정정용(50) U-20 대표팀 감독이 ... 생리학을 공부했다. 부상 후 체계적인 재활을 하지 못해 일찍 선수를 그만둔 자신의 전철을 후배들이 밟지 않도 록 가르쳐주기 위해서였다. 이어 '유망주 육성'을 목표로 설정하고 매진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