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성희의 문화참견] 영화를 영화로만 볼 수 없나
    [양성희의 문화참견] 영화를 영화로만 볼 수 없나 유료 ... 해도 자긍심과 벅찬 감격을 감추기 힘들다. 분단과 정치적 폭압기를 거치며 억눌렸던 한국사회가 역사적 트라우마, 콤플렉스에서 벗어나 문화적 역량을 한껏 폭발시키는 모양새다. 한 페친은 칸의 낭보 이후 “대한민국은 정치 빼고는 다 최고”라는 글을 올렸다. “문화는 날로 선진국인데 정치는 왜 날로 후진국이냐”라는 댓글도 올라왔다. '기생충'을 놓고도 사심 없는 축하 대신, 여야가 '기승전-블랙리스트' ...
  • [양성희의 시시각각]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양성희의 시시각각]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유료 ... 위해 아들은 남겨둔 것 같다”고 말했다. 여기서도 성차별인가? 아니, 대를 잇기 위해 끔찍한 트라우마를 감당하며 살아야 할 소년의 운명은 얼마나 가혹한가. 무엇보다 딸의 손등에서는 방어흔이 발견됐다. ... 우리나라와 일본 정도다. 일본 역시 관련 법 개정에 들어갔다. 그만큼 우리가 아동 인권의 후진국이었다는 얘기다. 어른이 돼 돌아보면, 어려서 너무 많이 사랑받은 것이 문제 되는 경우는 거의 ...
  • [양성희의 시시각각]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양성희의 시시각각]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유료 ... 위해 아들은 남겨둔 것 같다”고 말했다. 여기서도 성차별인가? 아니, 대를 잇기 위해 끔찍한 트라우마를 감당하며 살아야 할 소년의 운명은 얼마나 가혹한가. 무엇보다 딸의 손등에서는 방어흔이 발견됐다. ... 우리나라와 일본 정도다. 일본 역시 관련 법 개정에 들어갔다. 그만큼 우리가 아동 인권의 후진국이었다는 얘기다. 어른이 돼 돌아보면, 어려서 너무 많이 사랑받은 것이 문제 되는 경우는 거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