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구멍가게·식당도 없는 오지, 캠핑 명소로 거듭나
    구멍가게·식당도 없는 오지, 캠핑 명소로 거듭나 유료 30여 가구가 옹기종기 사는 살둔 마을. 삼둔은 방태산 남쪽 자락 내린천이 휘감는 강원도 홍천군 내면에 있다. 삼둔과 사가리는 풍경부터 확연히 다르다. 가리가 산줄기를 파고든 계곡 지형이라면, 둔은 산자락 마을이다. 분지처럼 넓지는 않지만 제법 평평한 땅이다. 삼둔과 사가리를 찾는 사람도 성격이 조금 다르단다. 사가리는 산악회를 비롯한 등산객이 찾는 반면 삼둔은 ...
  • 구멍가게·식당도 없는 오지, 캠핑 명소로 거듭나
    구멍가게·식당도 없는 오지, 캠핑 명소로 거듭나 유료 30여 가구가 옹기종기 사는 살둔 마을. 삼둔은 방태산 남쪽 자락 내린천이 휘감는 강원도 홍천군 내면에 있다. 삼둔과 사가리는 풍경부터 확연히 다르다. 가리가 산줄기를 파고든 계곡 지형이라면, 둔은 산자락 마을이다. 분지처럼 넓지는 않지만 제법 평평한 땅이다. 삼둔과 사가리를 찾는 사람도 성격이 조금 다르단다. 사가리는 산악회를 비롯한 등산객이 찾는 반면 삼둔은 ...
  • 구멍가게·식당도 없는 오지, 캠핑 명소로 거듭나
    구멍가게·식당도 없는 오지, 캠핑 명소로 거듭나 유료 30여 가구가 옹기종기 사는 살둔 마을. 삼둔은 방태산 남쪽 자락 내린천이 휘감는 강원도 홍천군 내면에 있다. 삼둔과 사가리는 풍경부터 확연히 다르다. 가리가 산줄기를 파고든 계곡 지형이라면, 둔은 산자락 마을이다. 분지처럼 넓지는 않지만 제법 평평한 땅이다. 삼둔과 사가리를 찾는 사람도 성격이 조금 다르단다. 사가리는 산악회를 비롯한 등산객이 찾는 반면 삼둔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