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종합IS] 효린, 갑자기 오해 풀었다?..학폭 논란 '찝찝한' 일단락
    [종합IS] 효린, 갑자기 오해 풀었다?..학폭 논란 '찝찝한' 일단락 유료 가수 효린이 학교 폭력 의혹을 제기한 A씨와 오해를 풀었다며 논란을 매듭지었다. 효린이 온라인상에서 학교 폭력 의혹을 제기한 A씨와 오해를 풀고 논란을 마무리를 했다. 효린은 논란이 처음 제기되고 일관성 없는 입장과 태도를 보인데다가 불과 27일까지만 해도 강경 대응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갑자기 마음을 돌린 이유에 물음표가 달린다. A씨는 앞서 25일 ...
  • TV, 그날의 악몽 불러내다…미투·빚투 이어 '폭투 쇼크' 유료 ... 윤서빈은 JYP에서 방출됐고, 프로그램에서도 하차한 상태다. 이후에는 밴드 '잔나비'의 건반 주자였던 유영현(27)이 학교폭력 사실을 인정한 뒤 자진 탈퇴했고, 걸그룹 '씨스타' 출신 가수 효린(29)도 학교폭력 가해자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피해자들은 과거 학창시절 학교폭력을 당했지만 이를 털어놓지 못하고 있다가 10~15년이 지난 후에 이를 폭로했다. 전문가들은 피해자들이 뒤늦게 ...
  • 학교 폭력 가해자 연예인, 이젠 죗값을 치를 때
    학교 폭력 가해자 연예인, 이젠 죗값을 치를 때 유료 ... 밝혀지면서 사과하고 자진 탈퇴한 가운데 또 다른 연예인 가해자가 등장했다. 이번엔 씨스타 출신의 효린(김효정)이 도마에 올랐다. 올해 30세라고 밝힌 피해자 A씨는 중학교 1학년 때부터 3학년 ... 이름과 같아서였다. 3년 동안 나 자신이 자살을 안 한 게 신기할 정도로 버텼다. 하교길에는 효린의 화풀이 대상이 돼야 했기에 교통사고라도 났으면 싶었다. 효린가수가 됐다는 소리를 듣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