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가스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제주판 '살인의 추억' 10년···실오라기가 뒤집진 못했다

    제주판 '살인의 추억' 10년···실오라기가 뒤집진 못했다 유료

    ... 구속 “동물 사체 훼손을 막기 위해 실험 현장에서 24시간 경계 근무를 했습니다. 차량 배기가스가 주변 온도에 영향을 줄까 봐, 히터도 틀지 못하고 추위에 떨어야 했습니다.”(제주경찰청 양수진 ... 판결문에서 박씨에게 불리한 정황이 있다는 점을 인정했다. ▶박씨가 사건 당일 자신의 행적에 해 불일치하고 일관성 없는 진술을 하고 있고 ▶박씨가 당일 주행했다고 주장하는 장소의 CCTV에 ...
  • “문 대통령, 참모 말 듣고 대일 로키 대응하다 아차 싶었던 듯” 유료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일본의 경제 보복 조치와 련해 청와대 참모들과 두 차례 '번개 오찬'을 했다. 지난 12일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과 강기정 정무수석·조국 민정수석 등을, 16일엔 ... “대통령과 참모들 간 생각의 차이가 있다면 무엇인지 서로 소통하는 자리였다”고 전했다. 련기사 닛케이 “삼성, 일본산 아닌 에칭가스 테스트” 중국 희토류 보복에…일본, 중국 의존도 ...
  • '징용보상 1+1+α' 일본에 제안 보도 논란…청와대 “사실무근” 유료

    “'1+1+α' 련 기사는 '전혀 사실무근'이다. 일본에 협상안을 제시한 바도 없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11일 출입기자단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다. 고 대변인이 언급한 기사는 ... 성사되길 기대하는 분위기다. 한편 이낙연 국무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한국이 불화수소(에칭 가스) 등 전략물자를 북한에 반출했다'는 일본의 의혹 제기에 대해 강력히 부인했다. 이 총리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