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강기윤 후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검찰, '황교안 축구장 유세' 법적 처벌 없음 결론

    검찰, '황교안 축구장 유세' 법적 처벌 없음 결론

    ... 고소·고발 사건을 종결하는 절차다. 황 대표는 4·3 보선을 앞둔 올해 3월 30일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경남FC와 대구FC의 경기가 열리는 경남FC 홈구장인 창원축구센터에서 같은 당 강기윤 후보 지원유세를 해 논란이 됐다. 경남FC는 이 유세 때문에 정치적 중립 의무 위반으로 한국프로축구연맹으로부터 제재금 2000만원 징계를 받은 바 있다. 공직선거법은 선거운동 기간 ...
  • 황교안, 출마한다면 어디···종로·PK·비례 놓고 설왕설래

    황교안, 출마한다면 어디···종로·PK·비례 놓고 설왕설래

    ... 있는 민심의 나침반이다. 총선 후 대선까지 2년 동안 큰 선거가 없기 때문에 유력 대선 후보들은 21대 총선에서 유권자들에게 존재감을 알리고 자신의 가치를 평가받아야만 한다. 또한 총선의 ... 21일 오전 경남 창원시 성산구 시민생활체육관 앞에서 지원유세에 나선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강기윤 국회의원 후보와 함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뉴시스] ②PK 목장의 결투=지난 대선 이후 ...
  • 조국 때리기와 감싸기, 그 이면엔 내년 총선 PK 혈투 있다

    조국 때리기와 감싸기, 그 이면엔 내년 총선 PK 혈투 있다

    ... 일찌감치 눈엣가시로 여기고 조 수석에 대한 정치적 흠집 내기를 이어왔다. 안경환 전 법무부장관 후보자를 필두로 한 여러 장관 후보자들의 낙마, 청와대 특감 반원의 골프 접대 논란 등 위기도 적잖이 ... 보궐선거에서 나타난 경남 민심도 진보의 성지라는 창원 성산에서 정의당 여영국 의원이 한국당 강기윤 후보에게 신승했고, 통영ㆍ고성에선 한국당 후보가 일방적으로 이기는 등 좋을 게 없다. 이런 ...
  • 나경원 "애국당 표만 왔어도"…정치권 보수통합론 고개

    나경원 "애국당 표만 왔어도"…정치권 보수통합론 고개

    ... [나경원/자유한국당 원내대표 (화면출처: 유튜브 채널 '신의 한 수' 지난 6일) : 대한애국당 후보가 0.8% 가져간 게 너무 아쉽죠. 그게 저희한테만 왔어도 사실 이번에 창원 성산을 이길 수 있었어요.] 창원 성산 보궐선거에서 강기윤 자유한국당 후보는 여영국 정의당 후보에게 504표 차이로 졌습니다. 보수 후보가 단일화 돼 진순정 대한애국당 후보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홍영표 “여권 내 인사청문회 바꾸자는 얘기, 내로남불 맞다”

    홍영표 “여권 내 인사청문회 바꾸자는 얘기, 내로남불 맞다” 유료

    ... 3곳에서 치러진 기초의원 선거에선 전패했다. 창원 성산의 경우도 민주당과 단일화한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 자유한국당 강기윤 후보를 504표 차로 신승한 것이어서 '반쪽' 승리로 평가된다. 홍영표 ... 패배주의적으로 평가해서도 안 된다. 구조적인 한계가 있었다. 창원 성산은 지난 네 차례 선거에서 우리 후보를 못 내 조직력 자체가 없었다. 통영-고성은 보수세가 강한 곳이다. 지원 유세 중에 한 나이 ...
  • 한국당 뼈아픈 504표, 창원성산 당락 가른 건 애국당 838표

    한국당 뼈아픈 504표, 창원성산 당락 가른 건 애국당 838표 유료

    4·3 창원 성산 보궐선거의 당락을 가른 건 대한애국당이었다. 정의당 여영국 당선인(45.8%, 4만2663표)과 자유한국당 강기윤 후보(45.2%, 4만2159표)의 표 차는 불과 504표였다. 한국당으로서는 애국당 진순정 후보에게 분산된 표(0.9%, 838표)가 아쉬운 상황이 됐다. '태극기부대'가 트레이드 마크인 애국당 지지층은 보수 진영에서도 가장 ...
  • 보궐선거 1대1…여영국·정점식 당선 유료

    ... 가졌다. 창원 성산에선 정의당 여영국 당선인이 4만2663표(45.8%)를 얻어 4만2159표(45.2%)의 한국당 강기윤 후보를 눌렀다. 막판 극적 역전이었다. 개표 초반에는 강 후보가 10%포인트 가까이 앞서 갔다. 90%가량 개표됐을 때에도 강 후보가 앞섰지만, 사전투표에서 몰표가 나오며 막판에 여 당선인이 전세를 뒤집었다. 민중당 손석형 후보가 3.8%를 득표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