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강인춘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강인춘
(姜寅椿 / KANG,IN-CHOON)
출생년도 1942년
직업 언론인
프로필 더보기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꼰대·틀딱·지공이라고? 너희도 늙어 이놈들아…

    꼰대·틀딱·지공이라고? 너희도 늙어 이놈들아… 유료

    ━ [더,오래] 강인춘의 웃긴다! 79살이란다(7) [일러스트 강인춘] 어르신, 영감, 노인네, 할배 등 이 시대 소위 나이 먹은 사람을 향해 지칭하는 호칭들이다. 이 정도는 그래도 양반이다. 꼰대, 지공, 노틀, 틀딱. 등등의 야유성 호칭도 있다. 무슨 말인가 이해가 안 되는 사람을 위해서 그 뜻을 풀어본다. 꼰대-> 은어로, '늙은이'를 이르는 ...
  • 평소 먹고 싶던 음식을 아들 밥상에만 올리는 마눌

    평소 먹고 싶던 음식을 아들 밥상에만 올리는 마눌 유료

    ━ [더,오래] 강인춘의 마눌님! 마눌님!(28) [일러스트 강인춘] 결혼해서 분가한 아들넘이 모처럼 혼자 집에 왔다. “아들! 저녁 먹고 가렴.” 얼굴 전체에 온통 함박웃음으로 그려진 마눌이 주방에서 두드려대는 도마 소리가 온 집안을 춤추듯 경쾌하다. 지지고, 볶고, 지글지글 굽고, 팔팔 끓이고, 무치고, 데치고…. 평소에 내가 먹고 싶어 그렇게 ...
  • 모처럼만의 웃음에 가슴 설렌 '마눌바보'

    모처럼만의 웃음에 가슴 설렌 '마눌바보' 유료

    ━ [더,오래] 강인춘의 마눌님! 마눌님(23) [일러스트 강인춘] 마눌이 웃었습니다. 마눌이 웃은 게 뭐 그리 신기한 일이냐고 하겠지만 나한테는 참으로 오랜만에 보는 웃음이었습니다. 내가 백수 되고도 한참을 그늘진 얼굴만 보았는데 오늘 어쩌다 본 마눌의 저 환한 웃음은 나로 하여금 가슴 설레게 했습니다. 새까맣게만 물 들은 내 마음속에 이리저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