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트럼프 훈수 통했나, 출구 찾는 한·일 관계 ... 한·일 국방장관 회담을 개최하는 방안도 한국이 먼저 제안한 것”이라고 전했다. 최근 청와대가 강제징용 대법원 판결과 관련해 원고단과 접촉하거나 여당 중진 의원을 중심으로 해결책을 모색하는 등의 ... 판결을 받은 원고에 대해서는 일본 기업의 배상을 전제로 하되, 한국 정부가 재단을 세워 다른 징용 피해자들을 위로하는 방안이다. 하지만 일본 정부는 자국 기업의 배상이 전제되는 이 해법에 ... #트럼프 #훈수 #트럼프 훈수 #트럼프 대통령 #관계 개선 #BUSINESS
  • [중앙시평] 징용문제, 정당 추천 현인모임으로 풀자
    [중앙시평] 징용문제, 정당 추천 현인모임으로 풀자 위성락 전 한반도 평화교섭본부장, 전 주 러시아 대사 대법원이 일본기업에 대해 강제징용 피해를 배상하라는 판결을 내린 지 6개월이 지났다. 당시 정부는 판결을 면밀히 검토하여 대응방안을 ... 한시적으로 가동되어야한다. 그리고 그 기간 중 관련 당사자들의 추가 움직임은 자제가 요망된다. 강제할 수는 없으나 국익을 위하여 모두가 기다려 주어야한다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할 필요가 있다. ... #중앙시평 #징용문제 #현인모임 #현인모임 구성 #민간 현인모임 #정당 현인 #OPINION
  • 일본 외무상, '문 대통령 책임' 또 거론…의도적 도발?
    일본 외무상, '문 대통령 책임' 또 거론…의도적 도발? [앵커] 강제동원 판결 이행을 두고 프랑스 파리에서 만난 한국과 일본 외교장관이 팽팽하게 맞섰습니다. 특히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은 외교적 결례라는 지적에도 문재인 대통령에게 책임이 ... 반발 가입의사 밝힌 적도 없는데…일 "한국 TPP 가입 막겠다" 송금·비자발급 정지 등 '징용배상 보복'?…일본서도 우려 일본 언론 "일, 강제징용 소송에 보복 관세 등 검토" Copyright ...
  • 청와대 '한일관계 개선' 서두르게 한 건 트럼프였나?
    청와대 '한일관계 개선' 서두르게 한 건 트럼프였나? ... 국방장관 회담을 개최하는 방안도 한국 측이 먼저 제안한 것이라고 보도했다. 최근 청와대가 강제징용 대법원 판결과 관련해 원고단을 접촉하거나, 여당 중진의원을 중심으로 해결책을 강구하는 등의 ... 확정판결을 받은 원고에 대해선 일본 기업의 배상을 전제로 하되, 한국 정부가 재단을 세워 여타 징용 피해자들을 위로하는 방안이다. 아사히신문은 “한국 정부는 이 방안이 현재 소송 중인 원고들에 ... #한일관계 #개선 #한일관계 개선 #트럼프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찬호의 시선] 이재명 국무회의 참석시킨 문대통령의 포용
    [강찬호의 시선] 이재명 국무회의 참석시킨 문대통령의 포용 유료 ... 학교 기자재에 '일본 전범 기업 제품' 딱지를 붙이는 조례를 추진했을 때와 민노총이 부산에 강제징용 노동자상을 세우려 했을 때도 청와대는 총력을 다해 이들을 말렸다. 직접 호소하거나 외교부·민주당을 ... '국익 드라이브'를 주문하고 싶다. 문 대통령은 최소한 우리 대법원이 일본 전범 기업에 내린 징용 배상 판결만큼은 일본이 이행하는 '의지'를 보이는 것이 먼저라는 입장이다. 그러나 외교는 현실이다. ...
  •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대통령 한마디에 올스톱한 한·일관계, 여당서 출구 찾는다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대통령 한마디에 올스톱한 한·일관계, 여당서 출구 찾는다 유료 ━ '징용' 해법 내놓은 지일파 민주당 중진 강창일 의원 강창일 의원은 ''민간인 전문가로 대통령 위원회를 구성해 징용 해법 찾자'는 중앙일보 한일비전포럼의 제안을 의미깊게 보았다. ... 해소하는 게 국익에 도움이 된다”고 했다가 문 대통령으로부터 똑같은 얘기를 들었다. “위안부와 강제징용 문제가 걸려있는데 어떻게 합니까?” 여권 소식통의 전언이다. “징용문제는 지난해 11월까지 ...
  • 일본 “강제징용 판결, 중재위서 풀자” 한국 “신중 검토” 유료 일본 정부가 강제징용 판결과 관련해 중재위원회 개최를 한국 정부에 공식 요청했다고 20일 발표했다. 일본 기업의 배상을 명령한 한국 대법원의 징용 판결이 1965년 양국 청구권협정 위반이라고 주장해 온 일본은 “국제법 위반 상황 시정을 위해 적절한 조치를 취할 것을 강하게 요구해 왔지만 한국 정부가 구체적인 조치에 나설 전망이 보이지 않는다”며 이같이 요청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