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강호인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강호인
(姜鎬人 )
출생년도 1957년
직업 공무원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스즈키컵인가, 월드컵 예선인가…기대되는 '박항서 매직'

    스즈키컵인가, 월드컵 예선인가…기대되는 '박항서 매직'

    ... 96위다. G조에서 UAE(67위)에 이어 2위다. 태국(116위), 말레이시아(159위), 인도네시아(160위)보다 높다. 하지만 같은조 다른팀들도 최근 명장들을 영입했다. 아시아 강호 UAE 사령탑은 네덜란드 국가대표를 지휘했던 판 마르베이크다. 태국 감독은 일본인 니시노 아키라다.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서 일본을 16강에 올려 놓은 지도자다. 지난 1월 아랍에미리트 아시안컵 ...
  • 카타르 월드컵 2차예선서 남북대결 성사

    카타르 월드컵 2차예선서 남북대결 성사

    ... 모두 최종예선행의 걸림돌로 여겨지는 수준은 아니다. 박항서(60)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가시밭길이 예상된다. UAE와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와 함께 G조에 속했다. 중동의 강호 UAE, 동남아시아 최강 태국과 3파전이 예상되는 가운데, 조 2위 이내에 들어야 최종예선행을 기대할 수 있다.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은 FIFA랭킹 상위 34개국과 플레이오프를 거쳐 올라온 ...
  • [1·2학년 대학축구연맹전]대학 모든 대회 석권…이제는 '진정한 강자' 호남대

    [1·2학년 대학축구연맹전]대학 모든 대회 석권…이제는 '진정한 강자' 호남대

    ... 품에 안았다. 준우승의 한도 풀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그리고 이번 대회 우승으로 호남대는 대학팀이 우승할 수 있는 모든 대회에서 정상에 섰다. 1982년 창단한 호남대는 지방대의 대표적 강호로 꼽힌다. 호남대는 1991년 제72회 전국체전, 1999년 전국추계대학축구연맹전, 2001년 전국춘계대학축구연맹전, 2005년 전국 하계 1·2학년 대회, 2007년 험멜코리아배 전국대학축구대회, ...
  • [리뷰IS] '한끼줍쇼' 김종민X신지, 코요태 남매의 다복한 한 끼 도전 in 포항

    [리뷰IS] '한끼줍쇼' 김종민X신지, 코요태 남매의 다복한 한 끼 도전 in 포항

    ... 않는다"고 털어놨다. 이에 이경규는 쑥스러운 듯 "그때 신지 상황이 많이 힘든 것 같아 조언을 해준 것"이라고 설명했다. 포항공대와 근처 공원 등을 함께 돌아본 네 사람은 부동산까지 들른 후 강호동-김종민, 이경규-신지로 나눠 본격적인 한 끼 도전을 시작했다. 가장 먼저 첫 띵동에 도전한 신지는 주민이 이미 식사를 마친 상태라 실패, 뒤이어 마당이 예쁜 집에 도전한 김종민은 "혼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2학년 대학축구연맹전]대학 모든 대회 석권…이제는 '진정한 강자' 호남대

    [1·2학년 대학축구연맹전]대학 모든 대회 석권…이제는 '진정한 강자' 호남대 유료

    ... 품에 안았다. 준우승의 한도 풀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그리고 이번 대회 우승으로 호남대는 대학팀이 우승할 수 있는 모든 대회에서 정상에 섰다. 1982년 창단한 호남대는 지방대의 대표적 강호로 꼽힌다. 호남대는 1991년 제72회 전국체전, 1999년 전국추계대학축구연맹전, 2001년 전국춘계대학축구연맹전, 2005년 전국 하계 1·2학년 대회, 2007년 험멜코리아배 전국대학축구대회, ...
  • 카타르 월드컵 2차예선서 남북대결 성사

    카타르 월드컵 2차예선서 남북대결 성사 유료

    ... 모두 최종예선행의 걸림돌로 여겨지는 수준은 아니다. 박항서(60)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가시밭길이 예상된다. UAE와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와 함께 G조에 속했다. 중동의 강호 UAE, 동남아시아 최강 태국과 3파전이 예상되는 가운데, 조 2위 이내에 들어야 최종예선행을 기대할 수 있다.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은 FIFA랭킹 상위 34개국과 플레이오프를 거쳐 올라온 ...
  • 카타르 월드컵 2차예선서 남북대결 성사

    카타르 월드컵 2차예선서 남북대결 성사 유료

    ... 모두 최종예선행의 걸림돌로 여겨지는 수준은 아니다. 박항서(60)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가시밭길이 예상된다. UAE와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와 함께 G조에 속했다. 중동의 강호 UAE, 동남아시아 최강 태국과 3파전이 예상되는 가운데, 조 2위 이내에 들어야 최종예선행을 기대할 수 있다.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은 FIFA랭킹 상위 34개국과 플레이오프를 거쳐 올라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