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개헌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050년의 경고] 미·중 사이서 등 터지는 한국, 항모 가진 일본에도 치인다

    [2050년의 경고] 미·중 사이서 등 터지는 한국, 항모 가진 일본에도 치인다 유료

    ... 11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개헌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평화헌법 조항 개정에 대해선 찬성(45%)과 반대(47%)가 엇비슷했다. 하지만 안보 환경의 변화로 일본 사회가 점점 우경화될 경우엔 개헌론이 힘을 받을 것이다. 김태형 숭실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는 “한·중·일 간 자유무역협정(FTA)을 이른 시일 안에 체결해 경제적 상호 의존도를 강화하고 군사적 대립을 줄여야 한다”고 말했다. ...
  • 정세균 의장 퇴임 “국회가 개헌안 하나 못 만들어 부끄러워”

    정세균 의장 퇴임 “국회가 개헌안 하나 못 만들어 부끄러워” 유료

    ... 개헌안 하나 만들지 못한 것은 참으로 안타깝고 부끄러운 일입니다.” 20대 국회 전반기 2년을 이끈 정세균 국회의장은 퇴임 하루를 앞둔 28일 기자간담회에서 이런 소회를 밝혔다. 대표적인 개헌론자인 정 의장은 2016년 7월 제헌절 때 “의장 재임 중 개헌이 이뤄졌으면 좋겠다”고 했었다. 정 의장은 28일 간담회에서 “'87년 헌법(개정)' 이후 31년이 됐다. 국회가 개헌안 하나 ...
  • '개헌 큰 짐' 맡기고 순방 떠난 문 대통령

    '개헌 큰 짐' 맡기고 순방 떠난 문 대통령 유료

    ... 야당의 반발을 부를 게 분명했다. 실제 개헌안 전문(全文)을 들고 국회를 찾은 한병도 청와대 정무수석을 자유한국당(116석)과 민주평화당(14석)은 만나주지도 않았다. 바른미래당(30석)의 '개헌론자'인 박주선 공동대표는 한 수석을 만나긴 했으나 “제왕적 대통령제 폐해를 시정하기 위해 개헌이 필요하다는 국민적 공감대가 있는데 현재 (청와대의) 행태는 오만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비판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