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검찰, 수사권·기소권 분리 버금가는 자체 개혁 해야 유료 문무일 검찰총장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안건)으로 지정된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에 대해 반대 입장을 거듭 밝혔다. 특히 박상기 법무부 장관이 “우려를 반영하겠다”며 검사장들에게 보낸 e메일에 ... 명칭과 개념이 시대 변화에 맞는지는 의문이지만 그러한 견제와 검증의 기능은 유지돼야 한다. 문제는 그간 검찰의 수사지휘가 온전히 피의자 인권이나 범죄 수사를 위한 게 아니었다는 데 있다. ...
  • 문무일, 양복 벗어 흔들며 “어디서 흔드는 겁니까”
    문무일, 양복 벗어 흔들며 “어디서 흔드는 겁니까” 유료 문무일. [연합뉴스] 문무일(사진) 검찰총장이 검경 수사권 조정안과 관련해 기자간담회를 하는 도중 갑자기 양복 재킷을 벗더니 자리에서 일어났다. 문 총장은 재킷을 한 손에 들고 흔들며 ... 아니라 흔드는 걸 시작하는 부분이 어딘지를 봐야 한다”고 말을 이었다. 정권이 바뀔 때마다 검찰을 장악하려 드는 것이 문제의 핵심이라는 취지의 발언이다. 문 총장은 16일 오전 대검찰청에서 ...
  • 문무일, 양복 벗어 흔들며 “어디서 흔드는 겁니까”
    문무일, 양복 벗어 흔들며 “어디서 흔드는 겁니까” 유료 문무일. [연합뉴스] 문무일(사진) 검찰총장이 검경 수사권 조정안과 관련해 기자간담회를 하는 도중 갑자기 양복 재킷을 벗더니 자리에서 일어났다. 문 총장은 재킷을 한 손에 들고 흔들며 ... 아니라 흔드는 걸 시작하는 부분이 어딘지를 봐야 한다”고 말을 이었다. 정권이 바뀔 때마다 검찰을 장악하려 드는 것이 문제의 핵심이라는 취지의 발언이다. 문 총장은 16일 오전 대검찰청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