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찰 윤석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재현 논설위원이 간다] 조국 영장 여부, 정경심 사법처리 수위에 달려

    [박재현 논설위원이 간다] 조국 영장 여부, 정경심 사법처리 수위에 달려 유료

    ━ 조국 내전 어떻게 전개될까 조국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아래 사진)이 명예와 자리를 건 마지막 승부를 벌이고 있다. 검찰이 조 장관에게 뇌물 등 혐의를 적용할 수 있을지가 ... 특유의 '벌떼 수사' 방식이 동원된 것도 같은 연유다. “우리는 우리의 길만 가면 된다”는 검찰 수사팀의 표현은 이제 레토릭에 불과하다. '별건 수사' '정치적 수사' 등의 여당 공격에 일일이 ...
  • 윤석열 부인이 익성이사? 檢 "가짜뉴스 명예훼손·모욕죄 수사" 유료

    검찰이 조국(54) 법무부 장관 일가가 투자한 사모펀드 운용사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PE)와 연관된 회사에 윤석열 검찰총장 일가도 연루돼 있다는 내용을 퍼트리는 행위에 대해 적절한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22일 대검찰청 관계자는 “명예훼손죄를 기본적으로 검토하고 모욕죄에 해당하는 내용이 있는지도 수사하겠다”며 “의혹 수준에도 못 미치는 가짜뉴스에 대해서는 ...
  • [이하경 칼럼] 민주공화국이 신음하고 있다

    [이하경 칼럼] 민주공화국이 신음하고 있다 유료

    ... 또다시 만신창이가 된 국민 주권은 헌법과 법률에 따라 회복돼야 한다. 사법시스템, 구체적으론 검찰 수사가 해결책이다. 조국은 용인할 수 있는 도덕적, 윤리적 저항선을 넘어놓고도 오만하게 개혁의 ... 있다. 별것도 아닌 사안을 침소봉대해 전면전을 벌이고 있다는 댓글부대의 공세도 거세다. 윤석열 검찰의 의중을 일문일답 형식으로 정리한다. 수사가 순항하고 있나. “반발이 있다. 대상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