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격월간 문예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마음씨 좋은 줄 알았던 집주인이 스토커?

    마음씨 좋은 줄 알았던 집주인이 스토커? 유료

    부동산크리피. 영어 단어 '크리피(creepy)'가 '오싹한' '기이한'을 뜻하니, '으스스한 부동산' '기이한 부동산'쯤으로 해석되는 조어(造語)다. 격월간 문예지 '릿터' 4호(2·3월 분·사진)의 특집 제목이다. 문학잡지로는 이례적으로 문학 바깥 실생활 소재인 부동산을 특집으로 다뤘다. 특집에는 모두 9개의 글이 실려 있다. 소설가 4명(이주란·조남주·정아은·황현진)이 ...
  • [미당·황순원문학상 수상자] 말 못한다고 사유조차 없을까…마음 속 울분 가진 인물에 끌려

    [미당·황순원문학상 수상자] 말 못한다고 사유조차 없을까…마음 속 울분 가진 인물에 끌려 유료

    ... 남도의 선배 소설가 이청준, 이승우를 떠올리게도 된다. 소설은 당신에게 어떤 의미인가. “대단할 건 없지만 읽으면 인간에 대한 이해가 넓어진다.” 소설가 배수아·백가흠과 함께 격월간 문예지 '악스트' 편집위원을 맡고 있는데. “문학하는 사람은 사실 오타쿠 같은 거다. 예전엔 나만 좋아하고 말았다면 지금은 좋은 작품을 널리 읽히게 하고 싶다. 그래서 시작했다.” 정씨는 ...
  • 민음사 새 문예지 '릿터' 창간 유료

    ... 민음사가 2일 새 문학잡지를 선보였다. '릿터'(사진)라는 제목의 잡지로 짝수달에 나오는 격월간지다. 그러니까 창간호는 8·9월호다. 릿터(littor)는 '문학'을 뜻하는 영어 단어... 대중성을 확보하기 위해 씨름한 흔적이 역력하다. 우선 판형이 몸집을 줄여 성공한 선구자격인 격월간 문예지 '악스트'와 비슷한 A4 용지 크기다. 문예지로는 이례적으로 아이돌 그룹 샤이니의 종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