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리듬체조 개인종합 노메달, 김채운 8·서고은 14위
    리듬체조 개인종합 노메달, 김채운 8·서고은 14위 ...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인터내셔널 엑스포(지엑스포)에서 열린 대회 리듬체조 개인종합 결승에서 4종목 합계 58.750점을 받아 24명 가운데 8위에 자리했다. 김채운은 리본 13.800점, 볼 ... 후프 13.350점, 곤봉 16.150점을 받았다. 올해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볼 은메달, 후프 동메달을 따낸 김채운은 아시안게임에서는 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함께 결선에 오른 서고은(17·문정고)은 ...
  • [8월27일 AG 종합]남자축구, 우즈벡 꺾고 4강…여자양궁은 단체전 6연패
    [8월27일 AG 종합]남자축구, 우즈벡 꺾고 4강…여자양궁은 단체전 6연패 ... 53-55 58-58 54-53)으로 꺾었다. 한국 여자 양궁은 1998년 방콕대회부터 이 종목 6연패에 성공했다. 개인전과 혼성전에서 모두 금메달 획득에 실패한 세계랭킹 1위 장혜진은 부담을 ... 높은 성적 10개만 합3산해 순위를 정한다. 한국은 리본에서 임세은이 받은 12.200점과 후프에서 김채운이 받은 13.800점을 뺐다. 서고은, 김채운이 4개 종목에 모두 나섰고 임세은(후프, ...
  • 리듬체조 단체전 동메달, 서고은·김채운 개인종합 결선행
    리듬체조 단체전 동메달, 서고은·김채운 개인종합 결선 ... 높은 성적 10개만 합산해 순위를 정한다. 한국은 리본에서 임세은이 받은 12.200점과 후프에서 김채운이 받은 13.800점을 뺐다. 서고은, 김채운이 4개 종목에 모두 나섰고 임세은(후프, ... 14.000점, 곤봉 15.700점, 리본 14.450점 등 총 46.350점을 받아 6위로 개인종합 결선에 진출했다. 김채운은 후프 13.800점, 볼 15.750점, 곤봉 15.550점, 리본 13.550점 ...
  • 은퇴한 손연재 "안 좋은 시선도 모두 행복했다"
    은퇴한 손연재 "안 좋은 시선도 모두 행복했다" ... 손연재가 20일 오전(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바하 리우올림픽 경기장에서 열린 리듬체조 결선에서 후프 연기를 마친 뒤 관중에게 손을 들어 인사를 하고 있다./2016.8.20/리우데... 올리며 스포츠 스타로 발돋움했다. 2014년에는 터키 세계선수권에서 한국 선수 최초로 메달(후프 동메달)을 땄고,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사상 첫 개인종합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그리고 자신의 ... #기자회견 #손연재 #손연재 은퇴 #은퇴 기자회견 #개인종합 금메달

이미지

  • 손연재, 세계선수권 볼·후프 종목 결선 진출
  • [종합 2보]손연재, 볼·후프 종목 결선서 각각 7위…메달 획득 실패
  • [종합]손연재, 亞선수권 종목별 결선 후프·곤봉 금메달…대회 3관왕
  • 손연재, 亞선수권 종목별 결선 후프 금메달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리우2016] 울지마 연재야, 넌 충분히 아름다웠어
    [리우2016] 울지마 연재야, 넌 충분히 아름다웠어 유료 ... 손연재는 후프(18.216점)·볼(18.266점)·곤봉(18.300점)·리본(18.116점) 등 결선종목 합계 72.898점으로 종합 4위에 올랐다. 동메달을 딴 우크라이나의 간나 리자... 망명 성공했더라면 대한제국 이어졌을 것” 쉽지 않은 여정이었다. 20일 예선에서 손연재는 후프·리본에서 실수를 범해 5위(71.956점)로 결선에 올랐다. 그는 “(23명 중 10위 안에 ...
  • [리우올림픽] 울지마, 연재야! 국민을 감동시킨 눈물
    [리우올림픽] 울지마, 연재야! 국민을 감동시킨 눈물 유료 ... 눈시울도 촉촉히 젖었다. 손연재(22·연세대)의 두 번째 올림픽은 이렇게 눈물과 함께 끝났다. 21일(한국시간) 리우데자네이루의 올림픽 아레나에서 끝난 리듬체조 개인종합 결선. 손연재는 후프(18.216점)·볼(18.266점)·곤봉(18.300점)·리본(18.116점) 등 4개 종목 합계 72.898점으로 4위에 올랐다. 동메달을 딴 우크라이나의 안나 리자트...
  • [리우올림픽] 울지마, 연재야! 국민을 감동시킨 눈물
    [리우올림픽] 울지마, 연재야! 국민을 감동시킨 눈물 유료 ... 눈시울도 촉촉히 젖었다. 손연재(22·연세대)의 두 번째 올림픽은 이렇게 눈물과 함께 끝났다. 21일(한국시간) 리우데자네이루의 올림픽 아레나에서 끝난 리듬체조 개인종합 결선. 손연재는 후프(18.216점)·볼(18.266점)·곤봉(18.300점)·리본(18.116점) 등 4개 종목 합계 72.898점으로 4위에 올랐다. 동메달을 딴 우크라이나의 안나 리자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