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한·미 간 성장률과 실업률 역전, 그 심각한 이유들 유료 요즘 경제가 말이 아니다. 1분기 성장률은 -0.4%를 기록해 경제개발협력기구(OECD) 회원국 중 꼴찌를 기록했다. 지난해(한국 2.67%, 미국 2.86%)에 이어 올해도 미국보다 ... 여기엔 여러 요인이 있을 것이다. 미·중 무역분쟁에서 보듯 미국이 다른 나라에 큰 혜택을 주는 경제정책을 쓸 여력이 사라지고 있다. 한국이나 중국과 같은 나라들이 어느새 미국의 어깨를 위협하고 있어서다. ...
  • 21년 만에…한·미 올해 성장·실업률 동반 역전 가능성
    21년 만에…한·미 올해 성장·실업률 동반 역전 가능성 유료 지난해 한국과 미국의 경제성장률이 역전된 데 이어 올해는 실업률에서도 한국과 미국의 지표가 역전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연 단위로 한·미 성장률·실업률이 동반 역전된 것은 지금까지 ... yesok@joongang.co.kr] 미국의 경우 트럼프 정부의 규제개혁과 기업 활성화 정책으로 투자가 확대되면서 새로운 일자리가 늘어나는 선순환이 이어지고 있다. 덕분에 2010년 글로벌 ...
  • 어느 엘리트 검사의 돌변···금배지만 달면 전사 된다
    어느 엘리트 검사의 돌변···금배지만 달면 전사 된다 유료 ... 반발을 샀다. 곽 의원은 16일 중앙일보 기자와 만나 “국회에 들어올 땐 나라를 위해 좋은 정책을 많이 내겠다고 다짐했다”며 “내가 변한 게 아니라 정치 지형이 변했고 문 대통령이 변한 것”이라고 ... 때 바른미래당(당시 국민의당)으로 옮긴 이후 “문재인 정부는 독재”, “박정희ㆍ전두환 때는 경제라도 좋았다”라며 웬만한 한국당 의원 보다 더 강하게 문 대통령과 각을 세우고 있다. 이 의원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