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일본선 결혼식 아무나 부르면 민폐, 축의금 절반은 돌려줘”
    “일본선 결혼식 아무나 부르면 민폐, 축의금 절반은 돌려줘” 유료 ━ [이슈분석] 달라지는 경조사비 외국인들은 한국의 경조사 문화를 어떻게 볼까. 일본·이탈리아·인도에서 와서 한국에서 활동하는 세 사람을 인터뷰했다. 한국과 다른 풍속에서 참고해야 할 점이 적지 않다. “결혼식장에 들어가는데 초대받은 하객인지 확인을 안 하더라고요. 의아했습니다.” 호사카 유지 호사카 유지(63) 세종대 교수는 한국에서 처음 결혼식에 ...
  • “부조 10만원 땐 9만8800원 회수” 뿌린 대로 거둔다 맞았네
    “부조 10만원 땐 9만8800원 회수” 뿌린 대로 거둔다 맞았네 유료 ━ [이슈분석] 달라지는 경조사비 송헌재 경조사비로 100을 지출하면 얼마가 돌아올까. 지출 1을 늘리면 수입은 0.988 늘어난다는 분석이 나왔다. 요컨대 경조사비로 10만원을 지출했다면 그 전후로 9만8800원을 회수했다는 얘기다. 송헌재·손혜림 서울시립대 경제학부 교수는 지난해 말 『재정학연구』에 이런 내용의 논문을 발표했다. 경조사 지출과 수입을 ...
  • 규정뿐인 김영란법 5만원 룰, 여러 사람 명의 '쪼개기 부조'
    규정뿐인 김영란법 5만원 룰, 여러 사람 명의 '쪼개기 부조' 유료 ━ [이슈분석] 달라지는 경조사비 김영란법 규정 표 “다른 곳에 다녀왔다고 기록을 남기고 10만원, 20만원, 30만원을 부의함에 넣는 거죠. 우리 기관장과 가까운 사이라면 더 신경씁니다. 그동안 현장에서 적발된 사례가 없지 않나요.” 한 경제단체 간부의 고백이다. 중앙일보가 익명을 전제로 10개 주요 기관·협회에 “정부부처에 부조금을 얼마 하느냐”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