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노조 무법천지' 어디까지 방치할 건가 유료 ... 현대중공업 노조는 지난 22일에는 경찰에 폭력을 행사했다. 이 회사 서울 사무소 앞을 지키고 있던 경찰관을 때리거나 뒷목을 잡고 끌고 다녔다. 경찰관 30여 명이 다쳤다. 두 명은 이가 부러졌다. ... 신청했다. 판사는 증거 인멸과 도주의 우려가 없다는 이유로 검찰의 영장 청구를 기각했다. 경찰관이 백주에 무차별 폭행을 당했는데도 결국 단 한 명도 구금되지 않았다. 우리가 과연 법치주의 ...
  • [시론] '구로동 여경 사건' 계기로 공권력 권위 강화해야
    [시론] '구로동 여경 사건' 계기로 공권력 권위 강화해야 유료 ... 체포했다. 이 과정을 담은 동영상이 온라인에서 공개되면서 주변 사람에게 도움을 요청한 여성경찰관의 대응을 놓고 여경 무용론과 여혐 논란뿐 아니라 공권력 추락 비판까지 야기했다. 안타까운 일이다. ... 재판까지 가더라도 경찰이 승소하는 경우가 많다. 한국 경찰은 민주노총이나 각종 시위대에 폭행당하는 일이 잦다. 우리도 경찰관의 정당한 업무수행 중에 발생한 문제에 대해서는 경찰관 개인이 ...
  • 법정난동 구속시킨 판사들, 치아 깬 경찰폭행은 기각
    법정난동 구속시킨 판사들, 치아 깬 경찰폭행은 기각 유료 ... 서울 현대사옥 앞 민주노총 금속노조 집회에서 조합원들이 경찰의 보호장구와 방패를 빼앗고 폭행했다. 경찰 30여 명이 다쳤고 일부는 치아가 부러지거나 인대가 늘어났다. [뉴스1] # 서울시내 ... 법정 경위를 폭행한 50대 안모씨를 구속했다. 서울재경지검의 한 부장검사는 “법원 직원을 폭행한 피의자와 경찰관폭행한 노조원 간에 어떤 차이가 있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판사들이 법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