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강찬호의 시선] 이재명 국무회의 참석시킨 문대통령의 포용
    [강찬호의 시선] 이재명 국무회의 참석시킨 문대통령의 포용 ... 날리고 박원순은 까불면 날린다는 '안이박김' 살생부가 시중에 나돌고 있다”는 비아냥까지 들을 정도 아니었나. 이번 조치가 민주당이 '문주당(친문이 주인인 당이란 뜻)'에서 벗어나 다양한 계파가 선의의 경쟁을 하는 통합정당으로 거듭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청와대가 보여준 또 다른 유연성은 놀랍게도 일본에 대한 것이다. 3·1절을 앞둔 2월 말.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 일본대사는 ... #강찬호의 시선 #일본 #국무회의 #국무회의 참석 #이재명 경기지사 #지난달 국무회의
  • 바른미래 새 원내대표 오신환…패스트트랙 공조 운명은
    바른미래 새 원내대표 오신환…패스트트랙 공조 운명은 ... 바른미래당의 역할을 반드시 만들어내겠습니다.] 바른미래당의 새 원내대표가 뽑혔습니다. 오신환 의원이 경쟁자로 나선 김성식 의원을 이기고 원내대표로 당선됐습니다. 오신환 의원 이력 잠깐 보시죠. 서울시의원 ... 사법개혁을 한다는 겁니까! 아니, 이 자체가 불법입니다.] 이번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선거, 사실상 계파 간 당권 경쟁이라는 평가가 많았습니다. 그동안 손학규 대표의 사퇴와 패스트트랙 반대를 주장해 ...
  • 민주평화 새 원내대표에 유성엽…바른미래는 '2파전'
    민주평화 새 원내대표에 유성엽…바른미래는 '2파전' ... 예정입니다. 우선 민주평화당이 오늘 새 원내대표 선출했습니다. 유성엽 의원과 황주홍 의원 경쟁 끝에 당내 선거는 나가기만 하면 떨어진다는, 3선 의원 유성엽 의원이 원내대표로 당선됐습니다. ... 모아주십시오.] 두 사람의 출마, 단순한 선거가 아닙니다. 일단 임시 봉합은 됐지만 바른미래당의 계파 갈등 여전한 상황이죠. 이번 선거는 사실상 계파 간 당권 경쟁이나 다름없다 이런 분석이 많습니다. ...
  • 윤곽 드러낸 '이인영 체제'…오른팔엔 고려대 운동권 선배
    윤곽 드러낸 '이인영 체제'…오른팔엔 고려대 운동권 선배 ... 더좋은미래 활동을 하진 않아 두 사람이 깊은 인연은 없는 것으로 안다. 이 원내대표가 가급적 계파로 연결되는 접점이 없는 후보를 찾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4기 원내대표단. ... 이날 “원내 대표단의 키워드는 정쟁이 아닌 '민생', 불통이 아닌 '경청', 투쟁이 아닌 '경쟁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비례대표 초선인 정춘숙 의원은 사회복지학 박사 출신의 여성 전문가다. ... #이인영 #체제 #이인영 체제 #이인영 민주당 #대표단 인선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찬호의 시선] 이재명 국무회의 참석시킨 문대통령의 포용
    [강찬호의 시선] 이재명 국무회의 참석시킨 문대통령의 포용 유료 ... 날리고 박원순은 까불면 날린다는 '안이박김' 살생부가 시중에 나돌고 있다”는 비아냥까지 들을 정도 아니었나. 이번 조치가 민주당이 '문주당(친문이 주인인 당이란 뜻)'에서 벗어나 다양한 계파가 선의의 경쟁을 하는 통합정당으로 거듭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청와대가 보여준 또 다른 유연성은 놀랍게도 일본에 대한 것이다. 3·1절을 앞둔 2월 말.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 일본대사는 ...
  • “적폐수사 끝내라는데 그부분은 타협 어렵다”
    “적폐수사 끝내라는데 그부분은 타협 어렵다” 유료 ... 말했다. 탕평 인사가 아쉽다는 목소리도 있었다. 김우식 전 비서실장은 “첫째는 인사다. 한 계파의 대통령이 아니라 모두의 대통령이다. 탕평과 통합, 널리 인재등용을 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에너지믹스' '단계적 에너지 전환'으로 말했어야 하지 않았을까 싶다”며 “우리는 우수한 기술경쟁력을 갖고 있으니 보다 관심을 갖고 기술을 살리는 방향으로 가야 한다”고 말했다. 노동조합에 ...
  • “적폐수사 끝내라는데 그부분은 타협 어렵다”
    “적폐수사 끝내라는데 그부분은 타협 어렵다” 유료 ... 말했다. 탕평 인사가 아쉽다는 목소리도 있었다. 김우식 전 비서실장은 “첫째는 인사다. 한 계파의 대통령이 아니라 모두의 대통령이다. 탕평과 통합, 널리 인재등용을 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에너지믹스' '단계적 에너지 전환'으로 말했어야 하지 않았을까 싶다”며 “우리는 우수한 기술경쟁력을 갖고 있으니 보다 관심을 갖고 기술을 살리는 방향으로 가야 한다”고 말했다. 노동조합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