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용희 북송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흉물 방치뒤 24년 걸려···北 105층 유경호텔 트라우마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흉물 방치뒤 24년 걸려···北 105층 유경호텔 트라우마 유료

    ... 있다고 한다. 이런 분위기는 원산과 김 위원장의 인연 때문으로 알려져 있다. 대북정보 관계자 "김정은의 생모 고용희가 재일교포 북송선을 타고 처음 도착한 곳이 원산이기 때문에 특별한 감정을 갖고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고용희가 한때 북한 권력 내부에서 '원산댁'으로 불렸다는 첩보도 당국은 파악하고 있다.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달 말 원산 갈마해안관광지구 ...
  • [단독] '원산댁' 아들 정은, 형들 제친 건 남다른 승부욕

    [단독] '원산댁' 아들 정은, 형들 제친 건 남다른 승부욕 유료

    ... 장악한 로열패밀리 막내 김정은의 출생 스토리는 비밀에 싸여 있다. 김정일 국방위원장과 생모 고용희 사이에서 1984년 태어났다는 정도만 확인됐다. 고용희는 북송 재일교포 출신 무용수다. 제주 ... 언급을 하지 않고 있다. 집권 7년 차에 접어들었지만 제대로 된 사진이나 기록 영상은 없다. 고용희, 북송선 도착한 곳이 원산 [그래픽=김영옥 기자 yesok@joongang.co.kr] ...
  •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김정은 이름 앞에 찬양문구 59자…우상화 속도전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김정은 이름 앞에 찬양문구 59자…우상화 속도전 유료

    ... 석좌교수)이란 분석이 나온다. 북한 주민이나 안팎의 여론이 신통치 않자 없던일로 했다는 것이다. 김정은 우상화에 필수적인 가계(家係)우상화에 큰 걸림돌이 있기 때문이란 지적도 있다. 생모 고용희(2004년 사망)는 1962년 북송선을 탄 재일교포 출신이다. 고영희의 부친인 고경택은 제주 사람으로, 일제 때 일본 오사카(大阪)로 건너가 군복공장의 간부로 일했다. 북한 주민들에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