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공격수 이종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울산, 페락부터 잡는다···7년만의 아시아 정상탈환 첫 걸음

    울산, 페락부터 잡는다···7년만의 아시아 정상탈환 첫 걸음

    ... 다를 전망이다. 선수 면면부터 확실해졌다. 2018시즌 영플레이어상을 수상한 한승규(전북)와 공격수 이종호(나가사키), 오세훈(아산) 등이 팀을 떠났지만 2012 ACL 우승 주역 이근호가 건재하고 ... 프로축구 가시와 레이솔에서 임대 영입한 김보경과 지난 두 시즌 동안 21골을 터뜨린 국가대표급 공격수 주민규를 보강했다. FC서울에선 미드필더 신진호와 김성준을 데리고 왔다. 전 포지션에 걸쳐 ...
  • 울산, 절반의 가격으로 두배의 즐거움… 하프시즌권 출시

    울산, 절반의 가격으로 두배의 즐거움… 하프시즌권 출시

    ... 있으며 기존과 같이 '차감 방식'으로 출시되어, 구매자가 시즌권 한 장으로 총 다섯 명까지 함께 입장할 수 있다. 카드형으로 출시되는 하프시즌권은 울산의 '세 호랑이'로 주목받고 있는 이종호-박주호-이근호의 사진으로 구성되었고 팀내 득점 1위를 달리고 있는 공격수 주니오가 '주니호'라는 별명으로 깜짝 포함되었다. 한편 울산은 '호랑이 택배' 이벤트를 실시해, 20장 이상 구매 ...
  • 프로축구 울산, 베테랑 공격수 이근호 영입

    프로축구 울산, 베테랑 공격수 이근호 영입

    ... '철퇴축구'의 첨병 역할을 했던 이근호가 6시즌만에 복귀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2005년 인천에서 K리그에 데뷔한 이근호는 리그 통산 245경기에서 67골 44도움을 기록한 대한민국 대표 공격수다. 이번 영입으로 울산은 박주호, 이종호 등 기존의 국가대표급 선수진에 화려함을 한층 더해 리그 후반기에 최고의 주목을 받을 스쿼드를 구축하게 됐다. 전반기 7위에 그친 울산 현대는 이근호 ...
  • 울산 현대, 이근호 영입 공식 발표

    울산 현대, 이근호 영입 공식 발표

    ... '철퇴축구'의 첨병 역할을 했던 이근호가 6시즌만에 울산으로 복귀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K리그와 국가대표팀 공격수이자 '현재진행형 레전드'로 불리는 이근호는 울산의 '명가재건'을 이끌기 위해 호랑이군단으로 돌아왔고, 이번 영입으로 울산은 박주호, 이종호 등 기존 선수진에 화려함을 한 층 더하게 됐다. 이근호는 “당시 팬들과 서포터즈 처용전사가 보내주신 사랑과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보경 “울산에 온 가장 큰 이유는 우승컵”

    김보경 “울산에 온 가장 큰 이유는 우승컵” 유료

    ... 팀이기 때문"이라며 "개인 목표와 팀 목표 모두 우승"이라고 의욕을 드러냈다. 주민규가 공격수 출신 김도훈 감독과 보여줄 '케미'도 관심을 모은다. "골을 넣기 위해선 뭔가 ... FC·임대 만료) 세르히오 에스쿠데로(교토 상가·임대 만료) 김건웅(전남 드래곤즈·임대) 이종호, 이상민(이상 V 바렌 나가사키·임대) 오세훈, 김레오(이상 아산 무궁화·임대) 김민규(경주한수원·임대) ...
  • '수트라이커' 정승용 "저 공격 본능 여전히 살아있죠?"

    '수트라이커' 정승용 "저 공격 본능 여전히 살아있죠?" 유료

    ... 달았다. 현재 최근 성인 대표팀 멤버로 활약하는 장현수(도쿄) · 김진수(전북) · 이종호(울산) 등이 당시 정승용과 U-20 대표팀에서 뛰었다. FC서울 시절 정승용 /프로축구연맹 ... 경기부터 선발로 투입됐다. 팀이 치른 44경기 중 43경기를 출전하며 1부리그 승격을 이끌었다. 공격수 출신답게 공격 가담이 뛰어나다는 평가 속에 그해 챌린지 베스트11에도 뽑혔다. 수비수로 자리를 ...
  • 선수 영입에 '전투적 행보' 울산, '정조국'도 노린다

    선수 영입에 '전투적 행보' 울산, '정조국'도 노린다 유료

    ... 방법은 선수 영입밖에 없다"고 선수 영입 의지를 강하게 드러낸 바 있다. 박주호를 품었으니 이제 울산의 핵심 포지션은 '공격수'다. 지난 시즌 울산은 저조한 득점으로 힘든 시간을 보냈다. 게다가 간판 스트라이커 이종호(25)가 종아리 부상으로 시즌 초반 경기에 나설 수 없다. 울산이 공격수 영입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이유다. 많은 이름이 하마평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