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브랜드스토리] 발효 화장품 '숨37도'…LG생건의 또 다른 성장 동력이 되기까지
    [브랜드스토리] 발효 화장품 '숨37도'…LG생건의 또 다른 성장 동력이 되기까지 유료 ... LG생건 측은 발효 기술을 표방해 개발한 '숨'이 한방 화장품으로 포화 상태에 이른 국내 화장품 시장을 주도할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처음부터 백화점을 주요 공급 망으로 잡고 프리미엄 이미지를 강화해 나갔다. 주효했다. 국내에서 프리미엄 이미지를 쌓은 '숨'은 2016년 중국에 첫발을 내디딘 뒤 눈부신 성장을 거듭했다. 최고급 백화점을 ...
  • 런정페이 화웨이 회장 “5G, 미국이 부탁해도 안 간다”
    런정페이 화웨이 회장 “5G, 미국이 부탁해도 안 간다” 유료 ... ZTE는 미국 당국의 수출 규제에 직면하자 거액의 제재금을 내고 경영진 교체와 미국 감시팀을 받아들이는 조건으로 미국의 제재를 피했다. 화웨이의 주력 상품인 스마트폰 생산에 필요한 반도체 공급 문제와 관련해선 “(퀄컴 등 미국 기업이) 반도체 제품을 팔지 않더라도 좋다”며 “준비는 이전부터 진행하고 있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화웨이가 자회사인 반도체설계회사 하이실리콘 등을 통해 주요 ...
  • 시진핑, 김정은 3차 방중 직후 쌀 공짜로 줬다
    시진핑, 김정은 3차 방중 직후 쌀 공짜로 줬다 유료 ... 있었다는 방증”이라고 풀이했다. 정 연구위원은 “북·중 간에는 해관에 기록하지 않는 비공식 지원도 상당하다”고 덧붙였다. 실제 중국 단둥(丹東)과 북한 신의주 사이에는 연간 최대 300만t 공급이 가능한 송유관이 유엔 대북 제재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가동되고 있다. 베이징 외교 소식통은 “올해 들어 3월 통계까지 아직 무상지원이 기재되지 않았다”며 “예정된 시진핑(習近平) 주석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