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규정뿐인 김영란법 5만원 룰, 여러 사람 명의 '쪼개기 부조'
    규정뿐인 김영란법 5만원 룰, 여러 사람 명의 '쪼개기 부조' 유료 ... 가까운 사이라면 더 신경씁니다. 그동안 현장에서 적발된 사례가 없지 않나요.” 한 경제단체 간부의 고백이다. 중앙일보가 익명을 전제로 10개 주요 기관·협회에 “정부부처에 부조금을 얼마 하느냐”고 ... 결혼식에 간다. 그때마다 10만원, 20만원을 냈지만 한 번도 돌려받은 적이 없다”고 했다. 공기업의 정모 부장은 “5만원씩 여러 사람 이름으로 내는 '봉투 쪼개기 수법'을 쓴다”며 “받은 사람은 ...
  • [취재일기] 청와대는 추천만?…“누가 그 사람 떨어뜨리겠나”
    [취재일기] 청와대는 추천만?…“누가 그 사람 떨어뜨리겠나” 유료 ... 다르게 기억했다. “반드시 합격시키라는 지시(공무원)”“누가 그 사람을 떨어뜨릴 수 있겠어요(공기업 직원)”라고 했다. 강요당한 동의, 일종의 위력(威力)이란 것이다. “신분이 보장된 공무원인데 ... 환경공단에서 발생한 일종의 '사고'에 주목하고 있다. 청와대가 상임감사로 추천한 전직 언론사 간부 박모씨가 서류전형도 통과하지 못한 게 화근이었다. 애초 서류 전형도 뚫지못할 후보를 추천한 ...
  • 공공부문 정규직화 딜레마…결국 자회사 일감 몰아주기?
    공공부문 정규직화 딜레마…결국 자회사 일감 몰아주기? 유료 ... 직원의 임금과 고용안정을 위한다는 명분이지만 일감 몰아주기다. 정부가 이런 내용의 공공기관·공기업의 자회사 운영 지침을 마련한 것으로 8일 확인됐다. 기획재정부, 고용노동부 등 관계부처가 합동으로 ... 업무에 수의계약이 가능하도록 했다. 이처럼 공공기관이 수의계약으로 자회사에 일감을 몰아주면 민간부문의 공공기관 거래는 사실상 막힌다. 또 민간 기업의 일감 몰아주기에 대해 강력한 제재를 가하면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