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수본부장, 판검사·교수 등 경찰 외부인사도 임명 가능
    국수본부장, 판검사·교수 등 경찰 외부인사도 임명 가능 유료 ... 기념촬영할 자리를 가리키고 있다. [오종택 기자] 더불어민주당·정부·청와대가 20일 발표한 경찰개혁안의 핵심은 '국가수사본부'(국수본)의 신설이다. 검경 수사권 조정 문제가 불거질 때마다 경찰 ... 한다. 경찰이 아닌 외부 인사도 임명될 수 있다. 자격 요건은 수사경력 10년 이상의 고위공무원단·총경 이상 경찰·판사·검사, 경력 10년 이상의 법률학·경찰학 교수, 변호사 등이 해당한다. ...
  • 문무일 귀국 “상세히 말할 기회 갖겠다” 고심의 연휴 3일
    문무일 귀국 “상세히 말할 기회 갖겠다” 고심의 연휴 3일 유료 ... 총장의 향후 거취도 관심사다. 문 총장은 거취를 묻는 취재진에게 “자리에 연연하지 않는다”, “공무원으로 근무하며 자리를 탐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과거에도 검찰 개혁을 두고 갈등을 겪다 총장이 ... 사례는 있었다. 2012년 이명박 정부에서 대검 중앙수사부폐지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검찰 개혁안이 나왔고, 한상대 전 총장이 이를 추진하자 검찰 내부에서 극심한 반발이 이어져 한 전 총장이 ...
  • [사설] 사상 최대의 국가 부채에 이른 정부의 방만한 재정 운용 유료 ... 기록했다. 사상 최대다. 국가부채 전체 증가분 가운데 4분의 3인 94조1000억원(11.1%)이 공무원·군인 연금 충당부채(지급해야 할 연금액을 현재 가치로 환산)다. 특히 공무원 수가 크게 늘면서 ... 수 있다. 박근혜 정부 시절인 2015년 '무늬만 개혁'이라는 비판을 받으면서도 통과시켰던 공무원연금 개혁안 덕분에 그해 연금충당부채는 16조3000억원 늘어나는 데 그쳤다. 당시 셈법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