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간추린 뉴스] '공천헌금 수수' 박준영 의원 징역 2년6월 유료 서울남부지법 형사11부(반정우 부장판사)는 29일 공천헌금 3억5200만원을 받은 혐의(공직선거법 위반 등)로 기소된 국민의당 박준영 의원에게 징역 2년6월과 추징금 3억1700만원을 선고했다. 실형이 선고됐지만 임시국회 회기 중이라 불체포특권에 따라 법정 구속은 면했다. 박 의원은 항소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형이 그대로 확정될 경우 의원직을 잃는다.
  • [간추린 뉴스] 공천헌금 혐의 박준영 의원 징역 5년 구형 유료 4·13 총선을 앞두고 신민당 전 사무총장 김모(62)씨에게 공천헌금 명목으로 3억5200만원을 받은 혐의(정치자금법 위반 등)로 기소된 국민의당 박준영 의원에게 서울남부지검이 21일 징역 5년을 구형했다.
  • 정당서 굴러다니는 보조금은 먼저 본 사람이 임자
    정당서 굴러다니는 보조금은 먼저 본 사람이 임자 유료 ... 정책개발이나 경상보조에 사용해야 할 국고보조금을 다른 용도로 썼다. 열린우리당·민주당은 2004년 1억4461만원을 비롯해 세 차례에 걸쳐 정책개발비와 경상보조금 1억5200만원을 인건비 등으로 돌려 썼다. 법정한도를 넘어 유급 직원들을 고용하고, 이들의 봉급으로 국고보조금 3억여원을 세 차례에 걸쳐 쓰기도 했다. 한나라당·새누리당 역시 초과 고용한 유급 직원 인건비로 ...